2인승 소형 전기차 'EV-Z', 고객 인도 시작..."실구입가 1,500만원 안팎"
2인승 소형 전기차 'EV-Z', 고객 인도 시작..."실구입가 1,500만원 안팎"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11.0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V Z(이브이 제타)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쎄미시스코가 스마트EV 세종공장에서 경형전기차 ‘EV Z(이브이 제타)’의 첫 출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기념식에는 쎄미시스코 이순종 대표와 임직원을 비롯해 경기도 거주 주부, 제주도 소재 렌터카 업체 대표, 강원도 정선의 배달전문업체 대표 등 개인 및 기업 고객이 초청됐다. 오늘 진행된 첫 출고 기념식은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으로 페이스북 등에 생중계됐다. 

강원지역에 기반을 둔 전문 배달대행업체인 ‘배달청이’는 배달차량으로 EV Z를 확정하고 쎄미시스코와 차량도입계약을 맺었다. 배달청이는 EV Z의 기동성과 수납능력을 활용해 강원도 정선을 중심으로 삼척, 평창, 영월, 태백, 원주 등에서 배달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또한 단순히 음식 배달에 국한하지 않고, 편의점 및 전통시장 장보기, 안심택시, 대리운전, 퀵서비스 및 심부름센터 등 다양한 사업군을 결합해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이를 통해 배달환경이 열악한 강원지역의 지역 발전을 돕고, 동시에 전통시장 활성화 등 지역경제에도 크게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EV Z는 10월 30일 국토부와 환경부의 인증 절차를 모두 마치고, 전기차 국가보조금이 689만원으로 확정됐다. EV Z의 출시 가격은 2750만원으로, 국고 보조금과 지자체 추가 보조금 적용 시 수도권과 6대 광역시 내에서는 1360만원~1610만원에 구입할 수 있다.

쎄미시스코 이순종 대표는 "전기차에서 가장 중요한 항목인 가격면에서 흉내 낼수 없는 가격이 될수 있게 심혈을 기울여서 출시했다" 며 "개인·법인 고객 모두에게 만족을 줄수 있는 자동차회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