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어린이 교통안전 위해 온라인 무료 교육 플랫폼 제공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어린이 교통안전 위해 온라인 무료 교육 플랫폼 제공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11.19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교육격차 해소 및 비대면 교육 활성화를 위해 어린이 교통안전 전문 프로그램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키즈(Mercedes-Benz MobileKids) 플레이더세이프티(Play the Safety)’의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모바일키즈 플레이더세이프티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통해 코로나19 상황 속 복잡한 디지털 환경에 익숙하지 않은 어린이나, 교육 사각지대에 놓여 있어 새로운 교육 콘텐츠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어린이가 보다 쉽게 교통안전 체험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창의적 교육 콘텐츠를 온라인에서 무료로 제공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키즈 플레이더세이프티 온라인 교육 플랫폼은 ‘모키와 함께하는 교통안전 컬러링’과 ‘모빌리티의 과거 및 현재 미니 스토리북’ 등 6세에서 13세 어린이가 다양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2개 카테고리의 총 6개 콘텐츠로 구성돼 있다.
 
우선 ‘모키와 함께하는 교통안전 컬러링’은 어린이가 지켜야할 기본 교통안전규칙 메시지와 함께 성인도 함께 지켜야할 운전습관에 대한 메시지를 색칠놀이를 통해 전달함으로써 어린이들이 교통안전수칙을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또 ‘모빌리티의 과거 및 현재 미니 스토리북’은 메르세데스-벤츠 및 모빌리티의 역사를 익히며 어린이 스스로 창의적으로 문장을 구성하고 교통안전의 중요성과 필요성을 재미있게 익힐 수 있도록 제작됐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향후 실내에서 지내는 시간이 많아진 어린이들이 놀이를 통해 자연스럽게 교통안전규칙 등을 배울 수 있도록 보드게임키트 무료 배포 등 다양한 방법으로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 기회를 확대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김지섭 의장 직무대행은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교육의 기회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마련했다”며 “누구든지 쉽게 접근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한 온라인 콘텐츠를 통해 보다 많은 어린이들이 어린이 안전에 필수적인 교통안전규칙을 즐겁게 배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