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독일산 세단과 다른 매력’ 아메리칸 럭셔리 스포츠의 정수 캐딜락 ‘CT5'
[포토] ‘독일산 세단과 다른 매력’ 아메리칸 럭셔리 스포츠의 정수 캐딜락 ‘CT5'
  • 최태인 기자,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07.02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차진재 기자] 캐딜락코리아가 동급 최다 수준의 옵션과 강력한 성능을 갖춘 럭셔리 세단 'CT5'를 국내 최초 공개하고 사전계약을 시작한다.

CT5는 가장 경쟁이 치열한 미드사이즈 수입차 시장에 뛰어든 만큼 유니크한 디자인과 뛰어난 상품성을 기반으로 캐딜락의 세단에 대한 헤리티지를 강화한 모델이다. 캐딜락 디자인에 대한 미래가치를 담은 에스칼라 콘셉트의 디자인 철학을 그대로 물려받아 날렵하면서 유려한 패스트백 라인을 완성했다.

세련되게 다듬어진 세로형 데이타임 러닝 라이트는 한 눈에 캐딜락임을 드러내면서도 세련된 존재감을 표현한다. 캐딜락의 상징과 같은 전면 그릴은 화려한 크롬 장식으로 치장한 브라이트-액센티드 럭셔리 그릴은 프리미엄 럭셔리 트림으로, 스포티한 역동성을 강조한 스포츠 메쉬 그릴은 스포츠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다.

또 특별하게 디자인된 뉴트럴 덴시티 투명 테일램프와 새롭게 시도된 듀얼 팬 선루프, 측면 블랙 로커 몰딩 일루미네이티드 도어 핸들, 19인치 알로이 휠은 낮은 차체와 직선형 디자인에 특별함과 안정감을 더한다.

CT5에는 강화된 보안성과 응답성을 자랑하는 제너럴 모터스의 글로벌 B 일렉트릭 아키텍쳐가 캐딜락 모델 최초로 적용돼 차세대 CUE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다양한 디지털 디바이스의 더욱 안전한 호환 능력을 제공한다.

엔진은 세 가지 세계 최초 기술을 탑재한 2.0L 트윈 스크롤 터보 엔진(I-4 DOHC)이 적용돼 최고출력 240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강력한 힘을 발휘하며, 동급 최고의 10단 자동 변속기가 맞물린다.

특히, 엔진에는 터보랙을 현저히 줄이고 저 RPM(1,500rpm)에서도 최대토크를 뿜어낼 수 있는 트윈 스크롤 기술을 포함 3-스텝 슬라이딩 캠샤프트, 액티브 써멀 매니지먼트 디자인 등을 통해 효율성 향상 및 최적화에 성공했다.

또한 CT5에는 사용자가 직접 각도, 밝기, 원근을 조절해 약 300% 넓은 후방 시야를 제공하는 리어 카메라 미러 주차 시 차량 주변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보여주는 HD 서라운드 비전 카메라, 4가지 모드 변경이 가능한 헤드업 디스플레이, 전후방 자동 제동 및 보행자 감지 긴급 제동 등 개선된 테크놀러지가 대거 적용돼 운전자의 안전하고 편안한 드리이빙을 지원한다.

아울러 무선충전, 모바일 커넥티비티를 높인 NFC 페어링,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를 기본적으로 제공하며, 앞좌석 히팅 및 통풍, 마사지 시트, 다양한 원격제어 옵션을 탑재한 어댑티브 리모트 스타트, 운전자 접근 시 차량 스스로 빛을 밝히는 웰컴 라이트, 캐딜락 로고 킥 모션을 통해 손쉽게 트렁크를 오픈할 수 있는 핸즈 프리 트렁크 등을 탑재해 편의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CT5의 각 트림별 국내 판매가격은 프리미엄 럭셔리가 5,428만원, 스포츠가 5,921만원이며, 런칭을 기념해 마사지 기능이 포함된 프리미엄 럭셔리 ‘세도나 세비지(SEDONA SAUVAGE)’ 에디션은 5,470만원이다.(개별소비세 적용)

캐딜락 CT5
캐딜락 CT5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