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쎄보-C 1호차 전달...주인공은 EV 서비스 기업 대표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쎄보-C 1호차 전달...주인공은 EV 서비스 기업 대표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10.18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 CEVO-C 1호차 주인공 타디스 테크놀로지 이용권 대표(좌)와 우측 캠시스 전기차 마케팅영업담당 김구수 전무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캠시스가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의 1호차 차량을 고객에게 전달했다.

이번 1호차 주인공으로는 전기차 충전인프라 정보서비스 제공업체 ‘타디스 테크놀로지’의 이용권 대표가 선정됐다. 

‘EVWHERE(이브이웨어)’라는 지도 서비스를 통해 전국의 전기차 충전소 정보를 실시간으로 전달하는 비즈니스를 운영 중인 타디스 테크놀로지는 친환경 차량의 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캠시스는 이용권씨가 국내 전기차 시장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점과 함께, 평소 이씨가 초소형 전기차의 성장 가능성 및 CEVO-C의 다양한 활용도, 높은 경제성 등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인 것을 긍정적으로 고려해 이번 CEVO-C 1호 고객으로 선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용권 대표는 “출퇴근 및 직원들의 이동 편의성을 위한 첫 초소형 전기차로 편의성과 안전성을 갖춘 차량을 찾던 중 CEVO-C를 고려하게 됐다”라며, “다양한 색상과 심플한 디자인, 그 밖에 에어컨, 히터 같은 공조 장치도 갖춰 쾌적한 환경에서 운전이 가능한 점도 마음에 들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CEVO-C는 국내 기업인 캠시스의 자체 기술력을 통해 개발된 ‘한국형’ 초소형 전기차량으로 우리나라의 기후와 지형에 최적화된 것이 특징이다. 

이 차량은 험준한 경로에서도 안정적인 주행을 돕는 부스터 및 디스크 브레이크, 경사로 밀림방지 알고리즘 등을 기본 사양으로 갖췄으며, 미드나잇블루, 패션레드, 아쿠아블루, 라임그린 등 총 4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출고가 1,450만 원의 CEVO-C는 국토부 안전 인증 및 환경부 환경 인증과 함께 보조금 지급 대상 차종 인증까지 모두 통과해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보조금 지원 시 고객은 실구매가 6~700만 원 대에 구매가 가능하며, 전국 CEVO 직영점에서 만나볼 수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