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시스, 초소형 EV 쎄보-C 정식 판매 계약 시작...8월 출고
캠시스, 초소형 EV 쎄보-C 정식 판매 계약 시작...8월 출고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7.05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시스가 쎄보-C의 정식 판매 계약을 시작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캠시스가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의 사전 예약을 마무리하고 정식 판매 계약을 시작한다.

정식 판매 계약을 접수한 고객은 오는 8월부터 캠시스 직영 오프라인 매장인 서울/경기 지점과 전남/영광 지점 및 제주 지점에서 순차적으로 차량을 인수 받을 수 있게 된다.

캠시스는 지난해 10월부터 CEVO-C의 사전계약을 시작했으며 지난달 30일까지 총 3,027대의 사전계약대수를 기록했다.

사전예약을 신청한 소비자 중 35.4%가 40대로 나타났으며 지역별로는 경기(28.7%), 서울(17.7%), 제주(7.6%) 순이었다.

가장 많이 선택된 차량 색상은 미드나잇블루로 49.8%의 점유율을 기록했으며, 이어 패션레드(27.4%)와 아쿠아블루(12.2%), 라임 그린(5.5%) 순으로 집계됐다.

캠시스는 지난해 사전예약 고객에게 40만원, 올해 사전예약 고객에게는 20만원의 특별할인을 적용해 CEVO-C를 판매할 예정이다.

CEVO-C는 국내 기술력으로 설계한 초소형 전기차로 1회 충전에 약 100km의 주행이 가능하며, 1회 완충에는 약 3시간 가량이 소요된다. 

에어컨과 히터 등 냉난방 시스템을 갖춰 날씨에 상관없이 주행이 가능한 것 또한 큰 장점이다. 최고 시속 80km/h에 모터 최고출력은15kw이며, 1,450만원의 가격에 출시될 예정이다. 

정부와 지자체의 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원 등을 통해 일반 소비자들은 약 600~700만원대에 실구매가 가능할 전망이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