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환경보호·이웃사랑 실천 ‘2021 토요타 주말농부’ 시작
한국토요타, 환경보호·이웃사랑 실천 ‘2021 토요타 주말농부’ 시작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1.05.17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요타가 ‘2021 토요타 주말농부’의 시작을 온라인으로 실시했다.
한국토요타가 ‘2021 토요타 주말농부’의 시작을 온라인으로 실시했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한국토요타자동차가 지난 15일 ‘2021 토요타 주말농부’의 시작을 온라인으로 실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토요타 주말농부’ 프로그램은, 한국농촌지도자중앙연합회와 함께 친환경 농법으로 작물을 재배하고, 수확물의 일부를 사회복지법인 안나의 집에 기부하는 등 환경보호와 이웃사랑을 동시에 실천하는 프로그램이다.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인해 계획된 오프닝 행사는 취소지만, 토요타 주말농부로 선발된 45가족에게 프로그램 소개 및 텃밭 배정 등에 대해 온라인 설명회를 진행했다. 공개 모집을 통해 선정된 가족들은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텃밭을 개별적으로 방문해 토요타 주말 농부로서 첫 농사 작업인 모종 심기를 체험했다.

특히, 이번에 선발된 가족은 친환경 농법으로 텃밭을 가꾸며 농산물을 재배할 뿐만 아니라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고 자원을 재활용해 쓰레기를 줄이는 ‘제로 웨이스트’ 등 향후 6개월간 '2050 탄소 중립 실천'과 관련된 다양한 미션에 참가하게 된다. 또한, 오는 11월에는 텃밭에서 직접 기른 배추로 김치를 담가 기부하는 ‘사랑의 김장 나누기’가 예정돼 있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한국토요타자동차 사장은 “우리 모두의 작은 노력이 건강한 지구와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첫걸음이라고 생각한다”며, “토요타 주말농부 가족들이 일상 생활 속 친환경 실천에 참가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진행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토요타는 렉서스 크리에이티브 마스터, 렉서스 영 파머스(젊은 농부 후원), YFU 교환학생 프로그램 등의 교육·문화 지원 프로그램을 비롯해, 취약 계층 지원 및 각종 재해 구호를 위한 성금 기부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