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세이프티랩·다우코리아와 실버 헬스케어 솔루션 추진
LG유플러스, 세이프티랩·다우코리아와 실버 헬스케어 솔루션 추진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0.03.30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를 포함한 실버 헬스케어 솔루션의 개념 예시.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LG유플러스가 IoT 솔루션 전문업체인 세이프티랩, 헬스케어 기기 전문업체인 다우코리아와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 활용한 헬스케어 시범 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협력은 요양시설처럼 노인 대상의 시설에서 필요한 기기들을 IoT 기술을 활용해 손쉽게 제어하고 관리하는 ‘실버 헬스케어’ 솔루션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3사는 실버 헬스케어의 첫 번째 솔루션으로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에 무선통신 기술을 더한다.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는 실내 공기 및 문 손잡이, 책상 등 물체 표면의 세균, 바이러스 등을 제거하는데 효과가 있는 기기로, 요양시설처럼 다수가 함께하며 공기 감염이 높은 시설물에서 도입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특히 세이프티랩과 다우코리아가 공동 개발한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는 강원도, 경상북도, 충청남도, 대구, 부산, 울산 등 소방본부의 119 구급차량 및 부천 보건소 환자 수송 차량에 납품되었고, 최근 포항의료원을 비롯한 안동의료원, 김천의료원 등에서 설치되는 등 공기 중 살균 효과에 대한 우수성으로 주목 받고 있다.

3사는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를 활용한 헬스케어 서비스의 실증을 진행한다. 구체적으로 무선통신(LTE)기반 원격제어 및 모니터링, 시설 내 공기질 자동 관리, 위급상황 시 양방향 비상 통화, 이상 변화 감지 시 담당자 자동 연결 등의 기술 개발과 실증을 하반기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LG유플러스는 노인층 대상으로 낙상 사고를 감지하는 ‘낙상 감지 센서’와 같이 건강 상태, 안전, 위생 등 실버 헬스케어에 적합한 다양한 기기를 발굴해 내년 정식 서비스를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