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개최
도로교통공단,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개최
  • 최태인 기자
  • 승인 2018.09.17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교통공단이 ‘Stop-3초만 돌아보세요’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이 ‘Stop-3초만 돌아보세요’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도로교통공단이 18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중앙광장 일대에서 ‘Stop-3초만 돌아보세요’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행사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과 임호선 경찰청 차장 등 주요 인사를 비롯해 전국모범운전자연합회, 녹색어머니회, 새마을교통 봉사대와 고령운전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르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각종 체험코너와 퍼포먼스,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진다.

특히, 고령운전자 자신의 차량키를 자진 반납하고 안전운전 경력증을 받는 ‘면허증 반납 퍼포먼스’가 열려 눈길을 끈다.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는 이날 행사에서 인지기능·지각 검사를 통해 자신의 운전능력, 거리지각능력, 주의지속력 등 운전능력 및 유형을 진단한 뒤 안전운전을 위한 적절한 처방을 받아볼 수 있다.

도로교통공단 관계자는 “매년 급증하고 있는 65세 이상 고령자 교통사고 예방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경각심을 높이고 어르신 교통사고 줄이기에 대한 적극적인 동참을 유도하는 등 사회적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실제로 우리 사회의 고령자 교통안전은 이미 빨간불이 켜졌을 만큼 심각한 수준으로 치닫고 있다. 도로교통공단에 따르면 고령자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지난 2008년 2만 3,012건에서 2017년 3만 7,555건으로 10년 동안 61.3% 증가했다.

도로교통공단이 ‘Stop-3초만 돌아보세요’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이 ‘Stop-3초만 돌아보세요’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2018 어르신 교통사고 ZERO 캠페인’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10년간 교통사고로 연간 1,724명~1,864명의 고령자가 사망한 가운데 부상자는 지난 2008년 2만 4,168명에서 2017년 4만 579명으로 59.6%나 늘었다. 고령자 교통사고 발생 건수와 사망자 수, 부상자 수는 각각 연평균 5.6%, 0.2%, 5.9%씩 증가한 것이다.

국내에서 발생한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지난 2008년 5,870명에서 2017년 4,185명으로 28.7% 줄어든 것과 비교할 때 고령자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오히려 늘어났다고 볼 수 있다.

지난 2017년의 경우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중 고령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1,767명으로 자그마치 42.2%나 되며, 고령자 교통사고 발생건수와 사망자수, 부상자수는 전년대비 각각 5.0%, 2.0%, 5.6% 증가했다.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어르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국민적 관심과 사회적 공감대가 확산되길 기대한다”며, “우리 모두가 양보와 배려 운전으로 어르신 운전자에 대한 각별한 관심을 기울인다면 보다 밝고 성숙한 교통안전 문화가 정착되고 나아가 어르신 교통사고 제로화를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20~30대 젊은 층이 특수 키트와 고글을 착용하고 70~80대 어르신의 신체기능과 시야각을 체험할 수 있는 코너과 음주운전 시뮬레이터 탑승과 가상음주 고글 착용을 통해 음주운전의 위험성을 체험해 볼 수 있는 부스가 마련되고, 행정안전부에서도 “100세 건강지킴이”로 각광 받고 있는 자전거를 어르신들이 안전하게 탈 수 있도록 ‘어르신 올바른 자전거타기 체험부스’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