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걸으면서 쓰레기 줍는 ‘쓰담걷기’ 캠페인 실시
두산, 걸으면서 쓰레기 줍는 ‘쓰담걷기’ 캠페인 실시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1.10.21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 임직원들이 ‘착한 걷기’를 통해 비대면 시대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두산중공업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분당경찰서와 함께 ‘걸음 기부 캠페인’을 진행하고, 이를 통해 마련한 기부금 1천만원을 20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지역본부에 기탁했다.

전달된 기금은 보행 장애 어린이 2명의 수술 및 치료비, 재활기구 구입 등에 쓰인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으로 기획됐다. 목표 걸음 수를 정하고 이를 달성할 경우 기부금을 전달하는 방식이다.

경기도 분당 두산타워에 근무 중인 임직원들이 8월 중순부터 45일 간 캠페인에 참여해, 목표로 했던 2,000만보를 2배 이상 넘어선 5,600만보를 달성했다.

캠페인에 동참한 분당경찰서는 순찰 횟수를 기준으로 삼고, 목표로 했던 500회를 넘어선 706회를 기록했다.

두산중공업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지속돼 봉사활동을 진행하는데 어려움이 있었지만 걸음 기부 캠페인과 같은 비대면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할 수 있었다”며 “보행 장애가 있는 아이들을 돕는 데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다는 것에 특별한 의의를 두고 싶다”고 말했다.

Tag
#두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