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이어 세종청사에도 수소충전소 세워진다...내년 상반기 준공 예정
국회 이어 세종청사에도 수소충전소 세워진다...내년 상반기 준공 예정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9.25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일 개소된 국회의사당 수소충전소 전경.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정부세종청사에 수소충전소가 구축된다.

25일 환경부는 정부세종청사를 포함한 전국 주요지역에 수소충전소 12곳을 추가로 구축하기 위한 민간사업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소충전소 구축은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확보한 예산으로 추진한다.

환경부는 사업자 공모(2019년 8월 9일∼9월 17일) 및 제안서 평가(9월 19일)를 거쳐 사업자를 선정했고, 수소충전소 구축비용의 50%(최대 15억 원)을 지원한다.

선정된 민간사업자는 ‘수소에너지네트워크(HyNet)’ 등 4개사로, 2020년까지 10개 지역에 수소충전소를 12곳을 구축한다.

특히 세종청사 충전소는 지난 9월 10일 현대자동차가 국회에 구축한 수소충전소에 이어 국가 주요시설에 구축하는 두 번째 사례다.

8개월간 설계, 설치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안전성 검사 등의 절차를 거쳐 내년 상반기 준공할 예정이고, 수소에너지네트워크가 구축·운영한다.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가 완공되면, 장거리를 이동하는 수소차 이용자들의 편의성이 높아지고, 정부청사에 방문하는 지자체, 공공기관 중심으로 수소차 보급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전국에서 운영 중인 수소충전소는 30곳(연구용 7곳 포함)이며, 환경부 예산으로 전국 43곳에 구축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12곳 이외에도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확보한 예산으로 경기도, 부산, 광주, 대전 등 여러 지자체가 13곳에 추가로 수소충전소를 설치할 예정이다.

정부는 수소충전소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2022년까지 전국에 수소충전소 310곳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 설치예정지.(사진=환경부)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