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가 이런 일도? 중학생들 전문 사진작가 등 직업 체험 기회 제공
금호타이어가 이런 일도? 중학생들 전문 사진작가 등 직업 체험 기회 제공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6.06.1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타이어가 중학생들에게 전문 사진작가 등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금호타이어가 한국메세나협회와 함께 ‘금호타이어와 함께 하는 ‘무빙 포토 클래스(Moving Photo Class)’ 라는 이름으로 청소년 진업 체험 교육 후원에 나섰다.

금호타이어는 지난 7일부터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한강중학교를 방문해 사진 기초이론 교육, 스튜디오 촬영, 야외 출사, 작품 전시 등의 사진 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사진작가’와 ‘큐레이터’의 역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무빙 포토 클래스’는 전문 사진작가의 ‘사진’에 대한 교육기부 프로그램으로 금호타이어는 교육부가 올해부터 전국 중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하는 자유학기제 도입에 맞춰 이를 기획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한 학기당 총 6회(12시간)에 걸쳐 학생 참여형 수업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며, 참여 학생들은 사진 수업과 함께 문화예술 관련 활동을 통해 직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창의적인 활동의 기회를 갖게 된다.

금호타이어는 지난해 교육부 주관의 ‘2015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을 수상하며 교육기부 활동을 활발히 전개한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2012년부터 지역 초등학생 대상 모터스포츠 교육기부 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교육부에서 실시하는 ‘교육기부 박람회’에도 매년 금호타이어관을 운영하며 학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오는 9월에 시작되는 2차 ‘무빙 포토 클래스’ 학교 신청은 6월 30일까지 한국메세나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