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차, 세계 최초 자전거 헬멧 충돌 테스트 개발
볼보차, 세계 최초 자전거 헬멧 충돌 테스트 개발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6.04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볼보자동차가 도로 위 자전거 이용자들의 안전을 위한 연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스웨덴 스포츠용 보호장비 브랜드, POC와 손잡고 세계 최초로 자전거 헬멧 충돌 테스트를 개발했다.

양 사의 공동개발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4년 볼보자동차와 함께 자동차와 헬멧 간 양방향 통신기술을 활용해 충돌의 위험을 방지하는 ‘스마트 헬멧’을 파일럿으로 선보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번 양사의 협업은 자전거와 자동차 간의 사고로 인해 사이클리스트(자전거 이용자)가 겪는 부상의 유형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여러 회사 및 기관이 손을 잡고 진행중인 연구 프로젝트에서부터 출발했다. 

현재 볼보자동차는 스웨덴 기술 혁신청 비노바(Vinnova)의 일부 지원으로 스웨덴 왕립 공과대학교와 POC, MIPS, 오토리브(Autoliv) 등과 함께 도로교통 안전을 도모하는 새로운 안전 원칙을 확립하기 위한 심층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볼보자동차와 POC가 개발한 새로운 연구 프로젝트는 자동차와 충돌 시 사이클리스트들에게 전해지는 충격을 다각도로 살펴보기 위한 것으로 스웨덴 고텐부르크에 위치한 볼보자동차 안전 연구센터에서 진행된다. 

테스트는 고정된 실험용 인체모형에 POC의 자전거용 헬멧을 착용시킨 후 여러 속도와 각도로 정지된 상태인 볼보자동차 후드의 다양한 영역을 향해 충돌하도록 하는 방식이다. 

이는 보행자의 머리를 보호하기 위한 기존 규제 방식을 기반으로 고안된 것으로, 이를 통해 헬멧 착용 여부에 따른 피해 결과를 직접적으로 비교할 수 있다.

특히 현재 자전거 헬멧 테스트는 각기 다른 높이에서 평평하거나 울퉁불퉁한 지표면에 떨어트리는 초보적인 방식으로 자동차 사고에 대한 충격은 고려되지 않은 형태로 진행돼 왔다. 

볼보자동차와 POC의 연구는 이러한 테스트 방식을 더욱 구체화하고 진전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연구결과를 기반으로 앞으로 볼보자동차가 향후 새로운 안전 기술 개발하는데 있어 의미 있는 데이터를 확보하고, POC가 더욱 안전한 헬멧을 개발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볼보자동차는 자동차 탑승객뿐만 아니라 차량 외부의 모든 도로 이용자의 안전을 도모하는 것을 주요 과제로 삼고, 2010년 보행자를 감지하는 풀 오토 브레이크 시스템, 2013년 자전거 이용자를감지하는 오토 브레이크 시스템을 선보인 바 있다. 

현재 시판 중인 모든 볼보자동차에는 두 개의 기술이 모두 탑재된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 시스템이 기본 탑재돼, 전반적인 도로 안정성을 높이는 데에 기여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