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PHEV SUV 미래 보여주는 비전T 공개...양산은 미정
현대차 PHEV SUV 미래 보여주는 비전T 공개...양산은 미정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11.2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UV 콘셉트카 ‘비전 T(Vision T)’를 공개했다.

2019 LA오토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된 이 모델은 현대차의 차세대 디자인 철학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를 보여주는 일곱번째 콘셉트카다.

현대디자인센터장 이상엽 전무는 “SUV 콘셉트카 ‘비전 T(Vision T)’는 현대자동차만이 표현할 수 있는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통해 자동차에 혁신적 디자인과 함께 제품 경험에 감성적 가치를 더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SUV 콘셉트카 ‘비전 T(Vision T)’에는 ‘센슈어스 스포티니스(Sensuous Sportiness)’라는 현대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 안에서 입체적 상상력과 초월적 연결성라는 두 가지 테마를 디자인적으로 구현해 냈다.

비전 T(Vision T)는 무광 그린 외장 컬러를 사용해 미래지향적이며 친환경적인 이미지를 표현했으며, 구동방식으로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적용해 눈길을 끌었다.

콘셉트카의 충전구는 차량 우측(조수석) 후면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자동 슬라이딩 커버를 열어서 작동한다. 충전시에는 충전구를 감싸는 조명이 점등돼 운전자가 충전되는 양을 즉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차체를 감싸는 넓은 면부터 촘촘하게 작은 면까지 콘셉트카 ‘비전 T(Vision T)’의 모든 표면은 서로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있다. 이렇게 끊김없이 연결된 면과 선들이 만들어내는 감각적 긴장감은 ‘비전 T(Vision T)’가 가진 역동성을 극대화하며, 현대자동차가 펼쳐 나갈 새로운 도심형 SUV 디자인의 방향성을 제시한다.

특히, 지난해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된 콘셉트카 ‘르 필 루즈(Le Fil Rouge)’와 최근 공개된 ‘더 뉴 그랜저’에 적용된 그릴과 헤드램프가 연결된 일체형 히든 시그니처 램프(Integrated Hidden Signature Lamp)은 한 차원 더 높은 디자인적 진화를 느끼게 한다.

엔진이 작동시에는 어두운 무광택 크롬빛의 일체형 히든 시그니처 램프(Integrated Hidden Signature Lamp)은 반투명 거울처럼 작용해 차량 조명의 기능을 수행한다.

콘셉트카 ‘비전 T(Vision T)’에 적용된 ‘파라메트릭 에어 셔터 그릴(Parametric Air Shutter Grille)’은 정지 상태에서는 그릴이 닫혀 있다가, 차량의 움직임에 따라 셔터가 움직이면서 역동적인 움직임을 강조하며, 공기역학을 고려해 연비효율을 높여주며 ‘기능’과 ‘디자인’을 동시에 노렸다.

무광택 대형 5 스포크 알로이 휠은 알루미늄 원재료를 직접 깎고 세심하게 다듬어 SUV 특유의 역동성을 강조했으며, 타이어까지 연결되는 듯한 통일된 조형감을 구현했다.

비전T를 기반으로 한 양산형 모델 출시일정은 공개되지 않았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