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닛산, 중형급 SUV 엑스트레일 홍보대사로 사이먼 도미닉 선정
한국닛산, 중형급 SUV 엑스트레일 홍보대사로 사이먼 도미닉 선정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8.12.10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먼 도미닉이 닛산 엑스트레일의 홍보대사로 선정됐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한국닛산이 엑스트레일 홍보대사로 힙합 뮤지션 사이먼 도미닉을 선정했다.

사이먼 도미닉은 최근 아티스트로서 제 2의 전성기를 맞고 있다. 지난 6월부터 새 앨범 '다크룸: 룸메이츠 온리'와 ‘미 노 제이팍’, ‘왈(Feat. Pharoahe Monch)’ 등을 연달아 발표해 음원 차트 상위권을 휩쓸었으며 다수의 피처링 작업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최근 인기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무대에서와는 사뭇 다른 소탈하면서도 친근한 일상을 공개했다. 특히, 평범한 일상도 춤과 음악으로 승화하는 흥겨운 모습을 보이며 대중들에게 더욱 매력적인 이미지로 각인됐다. 

이달 말에는 2년 연속 전석 매진을 기록한 ‘KSTAR 슈퍼콘서트’에 출연해 팬들과 연말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이처럼 힙합계와 예능계를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그가 닛산의 엑스트레일과 만났다. 

한국닛산 허성중 대표는 “팬들에게 강력한 퍼포먼스와 음악을 선보이며 한국의 힙합 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사이먼 도미닉은 다이내믹한 주행감을 선사하며 베스트셀링 SUV의 역사를 만들어온 엑스트레일과 결이 비슷하다”면서 “사이먼 도미닉을 통해 엑스트레일의 다양한 매력을 고객에게 배로 전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이먼 도미닉은 지난 8일 성수동에서 열린 엑스트레일 프리 론칭 이벤트, ‘닛산 익사이팅(X-citing) 힙합 콘서트’를 통해 홍보대사로서의 첫 활동을 시작했다. 오는 1월 공식 론칭 이후에는 사이먼 도미닉에게 엑스트레일 차량이 제공될 예정이며, ‘엑스트레일과 사이먼 도미닉이 함께하는 익사이팅 데이(가칭)’ 홍보 영상 촬영도 계획 중이다.

사이먼 도미닉은 “전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SUV 차량인 엑스트레일의 모델로 선정돼 기쁘다”며 “다양한 활동을 통해 엑스트레일만의 익사이팅한 매력을 잘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모델 선정 소감을 밝혔다.

한국닛산은 이달 31일까지 더 뉴 닛산 엑스트레일 사전 계약 접수를 실시하고, 사이먼 도미닉을 홍보대사로 선정함과 동시에 국내 소비자를 대상으로 더욱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