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토요타, 판매종료 14년 만인 오는 2019년 RAV4 일본에 재투입
박상우 기자  |  uncle871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4  
최초 등록시간 2017.11.14 17:09:13   수정 등록시간 2017.11.14 17:08:59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5세대 신형 RAV4 예상도.

[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토요타 자동차의 준중형급 SUV RAV4를 일본에 출시할 예정이다.

14일(현지시간) 일본의 자동차 전문매체 리스판스는 토요타의 RAV4가 오는 2019년 일본 시장에 부활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지난 1994년에 탄생한 RAV4는 혼다 CR-V, 닛산 에쿠스 등 후속 세력에 밀려 2005년 3세대 모델을 끝으로 일본에서 철수했다.

토요타는 RAV4를 해외전용모델로 전환하고 한국, 유럽, 북미, 남미 등에 출시했다. 해외에 진출한 RAV4는 현재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RAV4의 올해 미국 판매량(1~10월)은 전년동기대비 20.7% 증가한 34만6,316대로 현재 2017 미국 베스트셀링 SUV 부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한국에서는 진출 7년 만인 지난해 처음 연간 판매량 2천대를 돌파했으며 올해도 2천대를 무난히 넘길 것으로 보인다. RAV4의 올해 누적판매량(1~10월)은 1,860대이다.

해외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RAV4가 약 12년 만에 일본 복귀를 추진하고 있는 것이다.

일본 언론들은 토요타가 오는 2019년 현재 개발 중인 RAV4 5세대 신형 모델을 일본 시장에 투입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현재 판매되고 있는 4세대 모델이 투입된 지 약 6년 만이다.

RAV4 5세대 신형 모델은 신형 캠리에 적용된 TNGA 플랫폼과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이 적용될 것으로 보인다.

디자인의 경우 기존모델보다 날카로워진 헤드램프와 네모꼴로 변한 펜다, 프런트 그릴 아래에 적용된 V형 윙 바 등이 신형 RAV4의 강인함을 강조한다.

일본 언론들은 혼다자동차가 판매를 중단한 지 1년 만에 CR-V를 투입한다는 계획을 발표한 직후 RAV4도 투입된다는 소식이 전해져 기대가 높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박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신기사
최근인기기사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 58 잠실아이스페이스 1216호  |  사업자등록번호: 124-88-00186  |  발행·편집인: 이상원  |  대표메일: semin477@autodaily.co.kr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상원  |  오토데일리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Copyright © 오토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