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툭튀가 없네?" LG전자, 창호형 에어컨 '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 출시
"앞툭튀가 없네?" LG전자, 창호형 에어컨 '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 출시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2.05.17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

LG전자가 '앞툭튀(앞으로 툭 튀어나와 있는 모습)'가 없는 디자인과 냉방 성능이 뛰어난 창호형 에어컨 'LG 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LG 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는 공기 흡입구를 전면에 배치해 제품을 이중창 바깥쪽에 설치할 수 있어 에어컨 돌출을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덕분에 블라인드나 커튼 사용도 가능해졌다. 제품이 방안으로 돌출됐던 기존의 일반적인 창문형 에어컨과는 차별화된 모습이다. 

해당 제품은 전문가가 엄선한 오브제컬렉션 컬러인 카밍베이지, 크림화이트 색상이 적용돼 어떤 인테리어와도 조화를 이룬다. 제품 상단에 노출되는 설치키트와 창틀 사이의 틈을 가려 더욱 깔끔하게 설치할 수 있는 마감키트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국제공인시험인증기관인 TUV라인란드의 시험 결과 신제품은 실내로 비가 들어오지 않도록 완벽히 차단하는 것을 입증받을 정도로 장마철에도 안심하고 쓸 수 있다. 벌레가 안으로 들어오지 않는 빈틈없는 설계도 장점이다.

LG 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는 LG전자가 국내 창원에서 직접 생산하는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 제품이다. 최대 냉방모드인 '아이스쿨파워'는 강풍모드 대비 약 24% 빠르게 온도를 낮추고 저소음 모드에서는 조용한 도서관 수준인 40데시벨보다도 낮은 34데시벨의 저소음 냉방을 구현한다.

인공지능(AI)이 제품 사용시간을 분석해 제품 내부의 습기를 제거하기 위한 최적의 건조 시간을 설정하는 AI건조 기능도 갖췄다. 하루 최대 34리터의 제습 성능을 갖춰 습도가 높은 장마철에도 실내를 쾌적하게 유지해준다.

신제품은 16.5㎡와 19.4㎡ 중 냉방면적을 선택할 수 있다. 가격은 냉방면적, 마감키트 포함여부 등에 따라 출하가 기준 105만 원-130만 원이다.

이재성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은 "차원이 다른 디자인, 앞선 냉방 성능, 스마트한 편리함 3박자를 갖춘 새로운 창호형 에어컨은 기존 제품과는 완전히 다른 차별화한 고객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