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RX 홍보대사 프로골퍼 4인 계약 연장
렉서스, RX 홍보대사 프로골퍼 4인 계약 연장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2.05.06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서스코리아

[M 투데이 차진재 기자] 렉서스코리아는 RX의 홍보대사로 활약하고 있는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 안지현, 허다빈, 현세린과 박상현 총 4명의 프로골퍼에 대한 계약을 올해 12월까지 연장했다고 6일 밝혔다.

총 9명으로 구성된 ‘팀 렉서스(TEAM LEXUS)’ RX 홍보대사들은 이번에 재계약한 4명의 프로골퍼와 함께 KLPGA 박현경(한국토지신탁), 이소미(SBI저축은행), 최혜진(롯데), KPGA 송영한(신한금융그룹), 함정우(하나금융그룹) 프로골퍼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들에게는 RX 홍보대사로서 훈련이나 경기 참가 시 사용할 수 있도록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SUV RX 라인업이 제공된다.

‘팀 렉서스(TEAM LEXUS)’ RX 홍보대사들은 렉서스 RX의 광고 모델을 비롯하여 RX 시승영상, 골프 원포인트 레슨 및 프로별 셀프 인터뷰 영상 등 현재 다양한 마케팅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렉서스코리아 강대환 상무는 “최근 2022 KPGA 개막전에서 박상현 선수가 우승하는 등 팀 렉서스(TEAM LEXUS)’ 선수들이 렉서스와 인연을 맺은 후 함께 성장하며 좋은 결과를 이뤄내고 있다.”며, “올 시즌에도 렉서스의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SUV 모델인 RX와 함께 최선을 다한 결과를 거둘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선수들에게 제공된 렉서스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SUV ‘RX’는 스트롱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전자식 사륜구동 E-Four 시스템 적용으로 뛰어난 주행 성능과 친환경성을 동시에 실현한 모델로 호평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