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 렉서스 순수전기차 UX300e 환경부 인증 완료
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 렉서스 순수전기차 UX300e 환경부 인증 완료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7.20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서스 전기차 UX300e.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내년 상반기에 출시 예정인 렉서스의 전기차 UX300e가 환경부 인증을 완료하며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20일 환경부 산하 교통환경연구소에 따르면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이날 렉서스 UX300e의 배출가스 및 소음인증을 완료했다.

지난 2019년 12월 중국에서 처음 공개된 UX300e는 토요타의 전기차 전용 통합 플랫폼 e-TNGA를 기반으로 하며 많은 부분에서 렉서스 UX 모델과 공유한다.

외장 디자인은 렉서스 브랜드의 상징인 스핀들 그릴에 보는 각도에 따라 입체적으로 보이는 패턴이 적용돼 역동적인 분위기다. 또 날렵하고 슬림한 LED 헤드램프 상단의 화살촉 형태의 주간주행등은 더욱 공격적인 스타일로 디자인됐다.

또 안정적이면서 역동적인 차체 비율과 후면부의 커넥티트 테일램프가 미레지향적인 분위기를 물씬 풍긴다. 이밖에 후면에는 ‘ELECTRIC' 레터링이 적용된다.

인테리어는 12.3인치 디지털 클러스터와 7인치 디스플레이, 가죽 스티어링 휠, 원격 터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전자식 변속기(shift-by-wire system)가 적용됐다.

배터리는 토요타와 파나소닉이 지난해 합작으로 만든 배터리 업체에서 생산하는 54.4kWh 용량의 리튬이온배터리가 탑재, 1회 충전 시 주행거리는 WLTP 기준으로 367km이다. 그러나 한국과 유럽의 인증 기준이 다르기 때문에 국내 주행거리는 이보다 짧을 것으로 보인다. 또 전륜에 전기모터가 탑재돼 최고출력 150kW(203마력), 최대토크 300Nm(30.5Kg.fm)을 발휘한다.

한국토요타는 UX300e를 내년 상반기에 출시할 예정이다. 한국토요타 관계자는 “현재 UX300e를 출시하기 위한 준비 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일정은 변경 없이 계획대로 내년 상반기에 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토요타는 UX300e 출시 일정에 맞춰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 나설 예정이다. 지난 3월 한국토요타는 전기차 충전기 전문업체인 대영채비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 사는 전국 렉서스 공식 딜러 전시장과 서비스 센터에 전기차 충전기를 설치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