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모비스, 신입 MZ세대에 메타버스. 랜선 LIVE 여행 활용
현대모비스, 신입 MZ세대에 메타버스. 랜선 LIVE 여행 활용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1.07.12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모비스 신입사원 입문교육 랜선여행

[M 오토데일리 최태인기자] 현대모비스가 MZ세대 신입 사원들을 대상으로 메타버스(가상세계)와 랜선 여행을 통해 입문 교육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올 상반기 채용된 신입 사원200여 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28일부터 실시하고 있는 입문 교육 일정에 ‘메타버스 체험’과‘ 비대면 랜선 여행’프로그램을 새롭게 도입했다고 12일 밝혔다.

현대모비스가 신입 사원 입문 교육에 메타버스와 랜선 여행 콘텐츠를 활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재택 근무 중 온라인으로 실시하는 교육에서 상호 친밀감과 유대감을 높이고, 신입 사원들에게 첫 사회 생활의 활력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메타버스 체험은 신입 사원들이 가상 공간에서 서로 만나 인사를 나누고, 색다른 공간을 다양하게 체험하며 서로의 경험을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신입 사원들이 잘 알려진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어플을 이용해 자신만의 아바타를 만든 뒤 조별로 어플 속 인기 장소들을 자유롭게 체험하는 방식이다.

체험에 이어 신입 사원들은 각자 소감을 발표하고, 메타버스가 우리의 삶과 일하는 방식에 가져올 변화, 회사 업무에 활용할 수 있는 아이디어 등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랜선 여행은 해외 현지를 유튜브 라이브로 연결해 전문 가이드와 함께 여행을 떠나는 프로그램이다.

신입 사원들은 코로나19로 해외 여행이 어려운 최근 상황에서 바르셀로나, 피렌체, 이스탄불 등 유럽 유명 여행지를 선택해 두 시간 가량 랜선 여행을 즐겼다.

생생한 현지 화면과 함께 가이드의 수준 높은 해설과 풍부한 스토리텔링이 더해져 여행의 재미를 더했다.

또, 현지 가이드와는 실시한 채팅을 통해 여행 장소나 현지 음식,문화 등에 대한 정보를 주고 받으며 라이브 여행 느낌을 살릴 수 있었다.

현대모비스는 창의적이고 유연한 기업 문화 조성을 위해 지난해 용인 기술연구소 내 디지털 스튜디오를 새롭게 오픈하고 가수 초청 랜선 콘서트, AR(증강현실) 런칭쇼, 실시간 제품 프로모션 등 언택트 시대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를 구현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