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바스프 울산공장에 스마트팩토리 안전관리솔루션-LTE 고객전용망 공급
LGU+, 바스프 울산공장에 스마트팩토리 안전관리솔루션-LTE 고객전용망 공급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5.30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LG유플러스와 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BASF)의 국내법인은 한국바스프는 울산 화성공장에 위치정보 기반 실시간 작업자 모니터링 시스템 등 안전관리솔루션과 LTE 전용망을 구축해 안전하게 작업할 수 있는 스마트팩토리를 구축한다.

이번에 도입된 안전관리솔루션은 실시간 위치기반 관제시스템(Real Time Location System)을 이용한다. 공장 내 설치된 LTE 전용망으로 모든 출입인원의 실시간 위치정보를 파악해 BLE 비콘 태그를 소지한 작업자들의 안전관리가 가능해진다.

한국바스프는 작업장에서 방폭기능이 있는 도구를 사용하며 이익보다 안전한 작업환경을 만드는데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번에 공장에 투입된 수신기(비콘AP+LTE 라우터)도 산업안전보건인증원의 KCs 국내 방폭인증을 받은 케이스에 담겨 화학공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상황에서도 통신기능을 수행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관제센터에서 작업자에게 위험상황을 즉시 알리고 비상대피를 지시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약 3만평 규모의 울산 화성공장 곳곳에서 안전관리솔루션을 작동할 수 있도록 공장 통신실과 국사를 보안이 강화된 LTE 전용망으로 연결했으며, 향후 한국바스프의 여수공장 등에도 이 같은 산업IoT 및 안전관리솔루션을 도입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