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아테온 고성능 버전 ‘아테온 R. 아테온 R 슈팅 브레이크’ 공개. 국내도입 검토 중
폭스바겐, 아테온 고성능 버전 ‘아테온 R. 아테온 R 슈팅 브레이크’ 공개. 국내도입 검토 중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1.04.28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 아테온의 고성능 모델인 ‘아테온 R’ 과 ‘아테온 R 슈팅브레이크’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폭스바겐은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의 고성능 모델인 ‘아테온 R’ 과 ‘아테온 R 슈팅브레이크’를 최근 공개했다.

폭스바겐 고성능 모델 개발 전담 부서인 ‘폭스바겐 R(Volkswagen R)’이 개발한 아테온 R은최고출력 320마력을 자랑하는 가장 강력한 모델로, 지난 가을 페이스리프트를 단행한 아테온의 최상위 모델로 자리매김하게 된다.

아테온 R 모델에는 최대출력 320마력. 최대토크 42.8kg.m(420Nm)의 4기통 직분사 터보차저(TSI) 엔진이 탑재된다.

이 엔진은 낮은 회전영역(2,000rpm)부터 적극적이고 경쾌하며 민첩한 성능을 발휘하는 2.0리터엔진으로, 고성능 모델들을 위해 개발된 DQ500 타입의 7단 DSG(듀얼클러치변속기)와 맞물린다.

또 R 모델에 특화된 ‘R-퍼포먼스토크벡터링’ 기능이 결합된 새로운 4모션시스템이 장착되며, 주행환경과 설정에 따라 각각의 구동 휠에 가변적으로 엔진출력을 분배하는 이 기능을 통해 후륜으로 전달되는 토크를 0에서 최대 50%까지 선택적으로 전달, 짜릿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다.

이와 함께 R 모델에만 적용되는 레이스 모드를 포함해 컴포트, 스포츠, 인디비주얼 등 4가지주행모드를 선택할 수 있어 상황에 따라 편안한 주행에서 극한의 레이싱까지 모두 즐길 수 있다.

또, 적응형섀시컨트롤시스템인 DCC(Dynamic Chassis Control)를 기본 탑재, 주행안정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아테온 R모델의 0~100km/h 가속시간은 4.9초, 최대 속도는 250km/h에서 전자적으로 제한되며, 옵션으로 선택 가능한 20인치 휠과 245/35 타이어 장착 시 270km/h까지 최대속도를 높일 수 있다.

멀티펑션스티어링 휠에 위치한 파란색의 R 버튼을 통해 주행모드를 레이스모드로 변경하면 전자식어댑티브섀시컨트롤 (DCC), 전자식디퍼렌셜락 XDS, 프로그레시브스티어링, 새로운 4모션시스템 그리고 민첩한 4기통터보차저엔진을 통해 다내믹한 드라이빙을 경험할 수 있다.

신형 아테온 R과 아테온 R 슈팅브레이크는 편안하고 여유로운 실내공간과 디지털화된 컨트롤환경을 갖춰 장거리 이동에도 제격이다.

또한 어댑티브크루즈컨트롤(ACC), 최대 210km/h까지 부분 자율주행이 가능한 트래블어시스트(Travel Assist) 등을 포함한 광범위한 주행보조시스템 장착으로 최고 수준의 안전을 보장한다.

현재 유럽에서는 아테온 R 및 아테온 R 슈팅브레이크의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있으며 폭스바겐코리아도 이 모델의 국내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