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카젬 사장, 보령공장서 변속기 500만대 생산 돌파 기념식 가져
한국지엠 카젬 사장, 보령공장서 변속기 500만대 생산 돌파 기념식 가져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1.04.22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이 GM 자동변속기를 생산하는 충남 보령공장을 방문, 노동조합 및 임직원과 누적 500만대 생산 기념식을 가졌다.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이 GM 자동변속기를 생산하는 충남 보령공장을 방문, 노동조합 및 임직원과 누적 500만대 생산 기념식을 가졌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한국지엠 카허 카젬 사장이 지난 21일, GM의 자동변속기를 생산하고 있는 충남 보령공장을 방문해 노동조합 및 임직원과 만나 소통하는 등 현장 경영을 통한 경영정상화에 박차를 가했다.

자동변속기 전문 생산 공장인 한국지엠 보령공장은 지난 1996년 설립된 이래, 2007년부터는 GM의 전세계 사업장 중 최초로 하이드로매틱 6단 자동변속기를 생산해왔으며, 최근 500만대 누적 생산을 돌파했다. 또한, 보령 사업장은 임직원들의 높은 안전의식을 바탕으로 ‘48개월 연속 무사고’를 달성해 GM 그룹으로부터 '최고 안전 성과 인증(Safety Performance Recognition Award)' 사업장으로 선정됐다. 

이날 보령공장을 방문한 카젬 사장은 500만대 누적생산 돌파를 임직원들과 함께 축하하고, 그동안 보령 사업장이 보여준 안전 및 품질에 대한 탁월한 성과와 높은 생산성에 대해 고마움을 전했다.

이번 방문은 2018년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한 회사의 경영정상화 약속에 대한 이행을 재확인하는 것으로, 카젬 사장은 지난 1월에도 창원 사업장 내 도장공장 공사 현장을 방문해 차세대 글로벌 신제품 생산을 위한 설비 투자 진척 상황을 직접 점검한 바 있다.

카젬(Kaher Kazem) 사장은 "이번에 이뤄 낸 500만대 생산 금자탑은 그 동안 보령 사업장이 지속적으로 보여준 높은 수준의 안전 및 품질, 생산성 그리고 안정적인 노사관계에서 나온 매우 의미 있는 성과”라며, “현재 보령 공장은 GM 내 가장 경쟁력있는 변속기 생산 공장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지엠은 경영정상화와 품질 및 안전에 대한 지속적인 개선 노력의 일환으로 ‘품질 및 안전 문화 캠페인’을 전사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고객의 신뢰는 품질과 안전으로부터’ 라는 슬로건 하에 진행되고 있는 캠페인은 오는 2023년까지 디자인, 엔지니어링, 부품, 생산 분야에서 GM 내 최고 수준의 품질을 확보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