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 한국환경공단과 주유소 기반 미세먼지 절감 캠페인 전개
SK에너지, 한국환경공단과 주유소 기반 미세먼지 절감 캠페인 전개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2.19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에너지 강봉원 중부사업부장(왼쪽)과 한국환경공단 조강희 기후대기본부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SK에너지가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과 주유소 기반 미세먼지 절감 캠페인을 전개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로 했다.

19일 SK에너지와 한국환경공단은 서울 종로구 소재 SK서린빌딩에서 SK에너지 강봉원 중부사업부장과 한국환경공단 조강희 기후대기본부장이 참석해 배출가스 점검 서비스 및 미세먼지 절감 캠페인(Campaign)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SK이노베이션의 석유사업 자회사인 SK에너지는 전사차원의 성장 전략인 그린밸런스2030을 통한 ESG를 완성하기 위해 전국적인 네트워크를 갖고 있는 주유소를 공유인프라로 활용해 친환경 가치 창출이 가능한 이번 프로젝트를 시행한다.

SK에너지는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SK주유소 내 배출가스 점검을 위한 측정 장비를 설치해 주유 고객 대상으로 자동차 배출가스 무료 점검 서비스를 시행한다. 3월부터 수도권 및 강원 지역의 SK주유소를 방문해 점검을 희망하는 고객이라면 누구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주유소에 설치된 셀프(Self)주유기의 화면을 이용해 ‘노후자동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설치 홍보 캠페인(Campaign)’에 대한 영상을 노출시킬 계획이다. 이를 통해 노후자동차와 건설기계 등에 대한 저감장치 설치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환경공단은 노후자동차 소유자를 대상으로 점검 권유에 대한 안내문을 발송하고 공단 홈페이지에도 공지하는 등 SK에너지가 진행하는 배출가스 점검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주유소의 셀프주유기를 통해 진행되는 ‘노후자동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설치 홍보 캠페인(Campaign)’에 대한 영상 제작에 직접 참여한다.

SK에너지는 배출가스 점검 서비스 제공을 통해 배출가스 배출 기준을 초과하는 차량의 운행을 사전에 방지하여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게 된다. 또한 자동차 운전자는 사전 점검을 통해 배출가스 기준 초과 여부 확인이 가능해져 현장 단속에 의한 과태료 납부 등의 불이익이 최소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