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유럽 친환경 제품 전문 쇼핑몰 공식 파트너로 선정
삼성전자, 유럽 친환경 제품 전문 쇼핑몰 공식 파트너로 선정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2.03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이탈리아 법인장 임성택 전무(우)와 '그린피(Green Pea)' 오스카 파리네티(Oscar Farinetti) 대표(좌)가 '그린피(Green Pea)' 쇼핑몰에 설치된 삼성전자 에코패키지 상설 전시장에서 양사의 협력을 기념하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삼성전자가 최근 이탈리아의 친환경 쇼핑몰 ‘그린피(Green Pea)’의 공식 파트너로 선정되며, 쇼핑몰에 사용되는 TV와 사이니지, 모바일 제품을 공급하고 에코패키지 관련 상설 전시장도 설치했다.

그린피는 글로벌 식음료(F&B, Food & Beverage) 업체인 '이탈리(Eataly)'의 창업자 '오스카 파리네티(Oscar Farinetti)'가 자원의 순환·재생 등 지속 가능성을 추구하기 위해 만든 쇼핑몰이다.

그린피는 작년 12월 태양광 패널과 목재를 이용한 친환경 건축 설계로 화제를 모은 1호점을 토리노에 개장했으며, 두바이·뉴욕·런던·파리 등 전 세계 7개 주요 도시에 진출할 계획이다.

그린피는 특히 환경에 대한 악영향을 줄이고 지속 가능성에 적극적으로 기여 할 수 있는 제품과 서비스를 고객에게 공급한다는 목표 아래 입점 업체들은 물론 입점 업체들이 쓰는 모든 인프라에까지 친환경과 연결된 제품을 쓰도록 했다.

특히, 삼성 TV는 그간 꾸준히 강조해 온 친환경 노력을 인정 받아 그린피의 지속가능성과 관련한 까다로운 기준을 통과해 파트너로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올 초 TV 신제품을 선보이는 연례 행사인 '삼성 퍼스트 룩(Samsung First Look)' 에서도 에코패키지 적용 제품 확대, 솔라셀(Solar Cell) 리모컨 도입, 재생 플라스틱 사용 강화 등을 발표하고, 영상디스플레이 제품의 생산부터 폐기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서 탄소 배출량을 저감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