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고성능 ‘BMW M’ 브랜드 대폭 강화 . 신규 M모델 7종 추가
BMW코리아, 고성능 ‘BMW M’ 브랜드 대폭 강화 . 신규 M모델 7종 추가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1.02.0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코리아가 고성능 브랜드 ‘BMW M’의 고객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개편, 올해 다양한 M 모델을 새롭게 추가하며 고성능 라인업을 더욱 강화한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BMW코리아가 고성능 브랜드 ‘BMW M’의 고객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개편, 올해 다양한 M 모델을 새롭게 추가하며 고성능 라인업을 더욱 강화한다.

먼저 BMW M이 기존에 별도로 운영되어 왔던 ‘M 퍼포먼스’ 브랜드와 통합돼 단일 고성능 브랜드로 재탄생한다. 앞으로 BMW M 브랜드 모델들은 고성능 ‘M 퍼포먼스(M Performance)’ 라인업 또는 초고성능 ‘M 하이 퍼포먼스(M High Performance)’ 라인업으로 분류된다.

브랜드 전략과 더불어 독일 본사와 지난 3년 간 조율해 온 BMW M 퍼포먼스 상품 포트폴리오 확장정책을 통해 BMW코리아는 이미 작년부터 M235i, M340i, M550i 등 다양한 M 퍼포먼스 모델을 선보이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혀 나가고 있다.

지난해 10종의 M 퍼포먼스 및 M 하이 퍼포먼스 모델을 선보인 BMW M은 국내 시장에서 전년대비 53% 성장하며 전 세계 BMW M 내에서 중국, 러시아에 이어 세 번째로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올해는 소비자들의 다양한 요구를 총족시키기 위해 2월 1일 공식 출시하는 뉴 M440i 쿠페를 시작으로 뉴 M3 및 뉴 M4, 뉴 M135i 등 총 7가지 BMW M 모델을 새로 추가한다. 이를 통해 국내에서 구입 가능한 BMW M 모델은 총 34가지로 확대된다.

이와 더불어 BMW코리아는 가장 성공적인 자동차 온라인 구매 채널로 평가받고 있는 ‘BMW 샵 온라인’을 활용해 고성능 한정판 마케팅에도 박차를 가한다.

매월 둘째 주 화요일 오후 2시 6분에 공개되는 온라인 한정 에디션은 외관과 옵션, 성능 등에서 일반 모델과 차별화돼 회소성과 소장가치를 제공한다. 올해는 ‘뉴 M550i 프로즌 블랙’과 ‘M340i xDrive 투어링 산 마리노 블루’가 2021년 BMW 샵 온라인의 포문을 열었으며, M3 컴페티션 퍼스트 에디션, M5 CS 퍼스트 에디션 등 다양한 한정판 모델이 BMW 샵 온라인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BMW M에게 2021년은 역사적 전환점이 될 예정이다. 앞서 마커스 플래쉬(Markus Flasch) BMW M 총괄은 최근 “올해 안에 BMW M은 전기화 고성능 모델을 최초로 선보일 것”이라며 완전히 새로운 BMW M 모델의 출시를 예고한 바 있다.

BMW M의 전기화는 여전히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확고히 유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미래에 전기화된 BMW M 모델은 한스 짐머와 같은 아티스트와의 협업을 통해 차량의 사운드를 개발하는 등, 고성능 내연기관의 감성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전기화 모델로 탄생할 예정이다.

한편, 오는 2022년은 BMW M이 탄생한지 50년이 되는 기념비적인 해인 만큼, BMW 그룹은 ‘파워 오브 초이스(Power of Choice)’ 전략에 맞춰 다양한 모델을 선보이는 동시에, 특별 한정 모델들을 통해 놀라움을 선사한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