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무시못할 베트남 '빈패스트' 전기차 실력. 주행거리.자율주행기술 수준급
절대 무시못할 베트남 '빈패스트' 전기차 실력. 주행거리.자율주행기술 수준급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1.01.23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트남 빈패스트가 공개한 크로스오버 전기차 VF 

[M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베트남 자동차브랜드인 빈패스트(VinFast)가 신형 전기차 3개 모델을 공개하고 글로벌 자동차 제조업체로의 도약을 선언했다.

빈패스트는 지난 22일, 올 하반기 베트남에서 출시될 C. D세그먼트 크로스오버 VF31. 32. 33을 공개했다.

C세그먼트 크로스오버카인 VF31은 차체길이 4,300mm, 휠베이스 2,611mm로 독특한 프론트페시아와 플라스틱 바디 클래딩이 특징이며, 푸조 소형 크로스오버인 2008과 비슷한 사이즈다.

실내에는 열선 시트 및 스티어링 휠, HEPA 필터가 적용된 실내 온도조절시스템, 10-12.8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차선이탈경보장치, 사각지대경고시스템, 후방교차 트래픽 경고, 서라운드 뷰 카메라 등 첨단 운전자 지원시스템들이 대거 창착됐다.

성능은 기본 모델에는 85kW급(116마력. 190Nm), 프리미엄 버전은 150kW급(204마력. 320Nm) 파워를 발휘하는 전기모터가 탑재됐고, 42kWh급 배터리 팩을 장착, 최대 300km(186마일)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빈패스트는 LG에너지솔루션과 2차전지 공급계약을 체결해 놓고 있다.  

VF32는 2022년 2월 베트남에서 출시될 D세그먼트 크로스오버카로, 6월께 유럽과 미국 및 캐나다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빈패스트 VF31

VF32는 길이 4,750mm, 휠베이스 2,950mm로, 윈도우 등에 크롬 테두리와 슬림한 LED 주간주행등이 적용됐다.

실내는 15.4인치 인포테인먼트시스템과 다색 주변 조명시스템, 열선 및 통풍시트, 열선 스티어링 휠 및 HEPA 필터를 사용한 실내 온도조절시스템이 적용됐다.

기본 모델에는 150kW급(201마력. 320Nm) 단일 모터가, 프리미엄 버전은 300kW급(402마력, 640Nm) 이중모터 4륜구동시스템이 장착됐다.

두 차종 모두 90kWh급 배터리 팩이 장착, 1회 충전으로 400km 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VF33은 길이 5,120mm, 휠베이스 3,150mm의 대형 크로스오버로, VF32와 비슷한 시기에 출시되며 LED 매트릭스 헤드라이트, 파노라마 썬루프 및 15.4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적용됐다.

이 차에는 통풍 후드, 매립형 도어 핸들 및 독특한 C필러가 특징이다.

VF33은 402마력(300kW)의 파워를 내는 듀얼모터 4륜구동시스템이 장착되며, 배터리 용량은 106kWh급으로, 한 번 충전으로 최대 550km(342 마일) 주행이 가능하다.

VF32와 FV33은 레벨2 및 레벨3 반자율주행시스템이 적용되며, 세 모델 모두 풀옵션 버전에는 부분 레벨4 자율주행기능이 적용된다.

빈패스트 VF33

특히 14개의 카메라와 19개의 360도 센서, 그리고 공개되지 않은 LiDAR 센서가 장착, 자동주차 및 리턴 기능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성능과 기능면에서 테슬라 모델3나 폭스바겐 ID.4, 현대자동차의 아아오닉5보다 결코 뒤지지 않는다. 베트남의 생산 효율성 등을 감안 할 때 가격에서도 높은 경쟁력을 갖출 것으로 보여 중국 니오나 샤오펑 못지 않은 돌풍이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