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니로 EV', 10월 영국서 '가장 많이 팔린 전기차' 등극
기아차 '니로 EV', 10월 영국서 '가장 많이 팔린 전기차' 등극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11.10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니로 EV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기이자동차의 전기차 모델 '니로 EV(e-니로)'가 지난달 영국 전기차 시장에서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9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차 니로 EV는 10월 한 달간 833대가 판매, 영국 전기차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이는 영국 전기차 판매량의 8.9%에 해당하는 높은 수치다. 

특히 긴 기간 영국서 베스트셀링카로 군림했던 기아차 스포티지보다 더 많이 팔렸으며, 기아차 전체 판매량의 13.7%를 차지하며 영국 내 높은 인기를 실감했다. 

니로 EV의 판매가 급증한 요인으로는 지난 4월 영국 정부가 배터리 전기차(BEV)를 대상으로 실시한 면세 혜택이 주효했다. 

덕분에 기업이나 렌터카 업체들의 수요도 크게 늘었다. 10월 한 달간 판매된 833대 중 520대는 기업, 렌터카 업체 등 법인 대상 대량 판매(플릿-fleet)에서 발생했다. 이 가운데 개인 판매는 313대로 집계됐다. 

영국 친환경차 판매도 크게 늘었다. 지난달 영국 전기차 판매는 9,335대를 기록, 전년 동기 대비 무려 1195.2% 급증했다. 또 10월까지 누적 판매량은 5만52대로 전년 대비 91.5% 늘었다.

한편 니로 EV는 영국 자동차전문매체 왓카 선정 '올해 최고의 소형 전기차'를 수상한 바 있다. 니로 EV는 가격대가 높은 재규어 아이페이스와 같은 253마일(약 398㎞)의 주행거리를 기록하며 호평을 받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