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폭스바겐, 그리스에 '100% 전기차 마을' 조성
독일 폭스바겐, 그리스에 '100% 전기차 마을' 조성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11.10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독일 폭스바겐과 그리스가 아스티팔레아(Astypalea) 섬을 대상으로 새로운 전기차 프로젝트를 진행해 주목된다. 

폭스바겐은 그리스 정부와 합의를 통해 아스티팔레아 섬에 100% 친환경 이동성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해당 프로젝트는 100% 전기차 시대의 실현 가능성과 이동수단이 전기차로 전환될 경우 발생하는 이점을 보여주기 위한 폭스바겐의 의도가 담겼다. 

폭스바겐과 그리스는 기존 1500여 대의 가솔린 차량을 1,000대 전기차로 전면 교체하고, 전기차 충전소를 설치할 계획이다. 또 전기 스쿠터 및 전기 자전거 도입, 차량 공유 서비스 등도 함께 도입할 계획이다.   

개인 차량뿐 아니라 경찰차, 응급차 등도 모두 전기차로 전환된다. 전력을 공급하는데 필요한 에너지는 태양열과 풍력 에너지 등 지역 내 친환경 발전을 통해 생성되며, 해당 프로젝트는 약 6년간 지속될 전망이다. 

현재 아스티팔레아 섬에는 1,300여 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으며, 매년 72,000명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주민들과 관광객들의 이동수단이 전기차로 대체됨에 따라 아스티팔레아 섬이 제로탄소 섬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