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추석 맞아 영상통화 나를(narle) 활용한 요양원 온택트 면회 지원
KT, 추석 맞아 영상통화 나를(narle) 활용한 요양원 온택트 면회 지원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0.09.28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전남 장흥 행복드림노인요양원에서 주신기 어르신이 광주·완도·장흥에 있는 3남 4녀 등 가족들과 ‘나를’ 앱을 활용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KT가 영상통화 서비스 나를(Narle)를 활용한 노인요양원 안심 면회를 지원한다.

KT는 지난 2018년부터 전국의 요양원을 대상으로 ICT치매예방 교육을 진행하고, 홀로 생활하는 어르신들의 건강 관리를 위한 스마트 약상자를 보급하는 등 고령층 대상 사회공헌 활동을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가 확산함에 따라 최근에는 대면 활동을 중단하고 전국 복지기관과 함께 시니어 디지털 교육 과정을 운영 중이다.

KT는 새로운 비대면 사회공헌 활동으로 요양원 환자와 가족들이 안심하고 면회할 수 있는 요양원 안심 면회를 기획했다. 코로나로 인해 면회 금지가 불가피한 요양원의 사정상 ‘생이별의 아픔’을 겪고 있는 많은 환자와 가족들의 고민 해결을 위해서다.

KT 요양원 안심 면회는 전남 장흥의 행복드림노인요양원에서 처음 도입된다. KT는 통신사에 관계없이 최대 8명까지 그룹 영상통화를 지원하는 ‘나를’ 앱을 활용해 요양원 가족들의 비대면 만남을 성사시켰다.. IT기기가 능숙하지 않은 요양원 어르신들을 위해 스마트폰과 대형 TV 화면을 제공해 가족들의 얼굴을 큰 화면으로 볼 수 있도록 시스템을 마련했다.

KT는 행복드림노인요양원을 시작으로 전국 요양원에 안심 면회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별도의 TV 없이도 어르신들이 스마트폰을 활용해 영상통화를 할 수 있도록 요양보호사 대상 교육도 지원한다.

또 KT는 추석 연휴를 맞아 ‘나를’ 영상통화를 활용한 비대면 안부인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내달 4일까지 나를로 추석 안부인사를 나누는 영상통화 장면을 캡처해 카카오톡 채널 나를 이벤트에 전송하면 된다. KT는 응모자를 대상으로 100명을 추첨해 치킨 기프티쇼(2만원 상당)를 제공할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