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소형 SUV 베뉴, 美 IIHS 충돌안전도 평가서 '최고 안전 등급' 획득
현대차 소형 SUV 베뉴, 美 IIHS 충돌안전도 평가서 '최고 안전 등급' 획득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08.24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소형 SUV '베뉴'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현대차 소형 SUV 베뉴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실시한 충돌 안전도 평가서 '탑 세이프티 픽(Top Safety Pick)'을 획득하며 뛰어난 안전성을 입증했다. 

해당 안전 등급을 받기 위해서는 전면, 측면, 루프 강성에 이어 스몰 오버랩 충돌 테스트까지 모두 우수(Good) 등급을 획득해야만 한다. 

여기에 전방 충돌 경고 시스템 등 안전 사양과 헤드라이트 평가서도 좋은 점수를 받아야만 부여된다. 

IIHS에 따르면 현대차 베뉴는 모든 충돌 테스트서 탑승자 보호와 관련해 '우수(Good)' 등급을 획득했다. 

보행자 충돌 방지를 위한 표준 시스템의 경우 '상급(Advanced)' 등급을 획득했고, 옵션으로 제공되는 시스템의 경우 더 높은 등급인 '최우수(Superior)'를 받았다.

다만 헤드라이트 성능과 유아용 카시트 고정장치의 사용편의성 부문에서 다소 아쉬운 점수를 획득해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가 아닌 한 단계 낮은 등급의 '톱 세이프티 픽'에 그쳤다. 

또 현대차 엘라트라(아반떼), 엘란트라GT, 팰리세이드, 벨로스터, 쏘나타, 투싼, 코나, 싼타페 등 베뉴를 포함한 9개 차종이 '톱 세이프티 픽' 등급을 획득했고, 수소전기차 넥쏘는 현대차 중 유일하게 '톱 세이프티 플러스' 등급을 획득했다. 

한편 지난 1995년 시작된 IIHS의 충돌 안전도 평가는 매년 미국서 출시되는 차량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다양하고 엄격한 테스트를 실시해 차량의 안전도를 평가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