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소리나는 롤렉스의 투자 가치, 경매 최고가 경신한 롤렉스 데이토나 시계는?
'억'소리나는 롤렉스의 투자 가치, 경매 최고가 경신한 롤렉스 데이토나 시계는?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08.12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Sotheby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높은 희소성을 자랑하는 롤렉스 데이토나(Ref.6264)가 지난달 열린 소더비 온라인 시계 경매서 사상 최고가를 경신했다.

153만 5,723달러(한화 약 18억 5천만 원)에 낙찰된 롤렉스 데이토나(Ref.6264)는 시계 컬렉터들 사이에서 가장 값지고 희귀한 모델로 꼽힌다. 

동일한 '데이토나 JPS 모델'이 2018년 5월 홍콩에서 약 11억에 판매됐던 기록보다도 훨씬 비싼 금액이다. 

롤렉스 데이토나 Ref.6264

특히 과거 로터스 포뮬러 원 팀의 레이스카에서 영감을 얻은 블랙-골드 컬러가 적용돼 '존 플레이어 스페셜(JPS)'이라는 별칭을 갖고 있어 그 가치가 높다. 

또 대부분의 롤렉스 데이토나 모델은 스틸 케이스로 제작됐지만, 18K 옐로 골드로 제작된 시계는 전 세계 10개뿐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중 '블랙 폴 뉴먼 다이얼'이 적용된 시계는 몇 개 되지 않아 그 희소성을 인정받고 있다. 

Rolex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롤렉스의 인기가 날로 치솟으면서 현행 롤렉스 컬렉션은 물론, 빈티지 롤렉스 시계들의 가격도 크게 상승하는 추세다.

이에 '롤테크(롤렉스+재테크)'라는 신조어까지 생겨나면서 롤렉스 시계를 '투자 상품'으로 바라보는 시각도 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