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조 e-208, 英 왓카 '올해의 소형 전기차' 선정..."높은 편의성에 호평"
푸조 e-208, 英 왓카 '올해의 소형 전기차' 선정..."높은 편의성에 호평"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08.07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푸조 e-208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푸조 e-208이 영국 자동차 전문지 '왓카(What Car?)'가 선정한 '올해의 소형 전기차'에 선정됐다. 

지난 1973년부터 출판된 ‘왓카’는 영국의 권위 있는 전문지로, 매년 소비자들이 구매하기 가장 좋은 차량 모델들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푸조 e-208은 앞서 '2020 유럽 올해의 차' 1위에 오른 전적이 있는 차다. 

푸조가 추구하는 업 마켓 전략의 핵심 모델로 꼽히며, 스타일리시하고 대담한 디자인과 세그먼트를 초월한 고급 소재와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을 두루 갖춘 도심형 전기차로 평가된다. 

스티브 헌팅포드(Steve Huntingford) 왓카 편집장은 "푸조 e-208은 실 주행가능거리(WLTP 기준 최대 340km)가 좋고 서스펜션은 편안한 실내 공간을 제공하며,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는 시선을 사로 잡는다"고 말했다. 이어 휴대폰 무선 충전 기능, 무선 핸드폰 미러링이 가능한 10.0인치 터치스크린 등이 적용돼 높은 편의 사양을 갖췄다는 점도 높이 평가했다. 

푸조는 전기차 구매 보조금을 적용해 2천만 원대에 구입 가능한 순수 전기차 'e-208'을 국내서도 출시, 본격적인 국내 전기차 시장 공략에 나섰다.  

푸조는 뛰어난 상품성과 합리적인 가격을 겸비한 뉴 푸조 e-208을 통해 국내 수입 전기차의 대중화를 선도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푸조 e-208은 최고 출력 136마력, 최대 토크 26.5kg.m로 순간적인 가속력이 탁월하고, 조용하고 부드러운 주행 경험을 제공한다. 또  50kWh 배터리를 탑재해 완전 충전 시 244km(국내 인증 기준)를 주행할 수 있으며, 100kW 출력의 급속 충전기 기준으로 30분에 약 80%의 배터리 충전이 가능하다.

이 밖에 뉴 푸조 e-208은 탑승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동급 최고 수준의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 ADAS)을 적용했다.

차선 이탈 시 차량이 스스로 스티어링 휠을 조향해 차선 이탈을 방지하는 ‘차선 이탈 방지(LKA) 어시스트’, 충돌 위험시 위험 경고 및 스스로 제동해 사고를 예방하거나 피해를 최소화하는 ‘액티브 세이프티 브레이크’, 도로의 속도 표지판을 인식해 계기반에 표시해 주는 ‘제한 속도 인식 및 권장 속도 표시’, 장기간 주행 시 운전자에게 경고음과 함께 휴식을 권장하는 ‘운전자 주의 경고 기능’, 후방 카메라와 후방 파킹 센서를 전 트림에 기본 적용했다.

뉴 푸조 e-208은 알뤼르(Allure), GT 라인(GT Line) 두 가지 트림으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각각 4,100만 원과 4,590만 원(VAT 포함)이다. 국고보조금은 653만 원이며, 차량의 등록 지역에 따라 각 지방자치단체 보조금을 추가로 지원받을 경우 2천만 원대에 구입이 가능하다.

한편 ‘베스트 전기 패밀리카(Best Electric Family Car)’에는 현대자동차의 친환경 모델 '아이오닉(IONIQ)'이 이름을 올렸다. 왓카는 경쟁 업체보다 우수한 상품 구성으로 높은 만족도를 얻어냈다고 평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