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편의성 강화를 위한 차량용 플랫폼 'BMW 안드로이드 오토' 출시
BMW, 편의성 강화를 위한 차량용 플랫폼 'BMW 안드로이드 오토' 출시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0.08.0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 안드로이드 오토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BMW코리아가 고객 편의성을 강화하기 위해 BMW 커넥티드 드라이브의 무선 애플 카플레이에 이어 무선 '안드로이드 오토'를 공식 지원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차량에 안드로이드 기반의 스마트폰을 무선으로 연결해 스마트폰에서 이용하는 기능을 차량에서도 사용할 있도록 돕는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이다. 내비게이션, 일정, 전화 운전자가 자주 이용하는 스마트폰의 기능을 차량 디스플레이에 직접 연결해 간편하게 사용할 있다는 장점이 있다. 

BMW와 구글이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선보인 만큼 빠르고 안정적인 무선 연결성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카카오 내비게이션을 이용할 경우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계기판에도 방향 표시 정보가 구현되는 최적의 연결성을 자랑한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스마트폰에 안드로이드 오토 앱을 설치한 구글 설정에서 무선 연결을 활성화한 차량 디스플레이에서 안드로이드 오토를 선택해 연결하면 된다

또 구글 음성비서인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서도 안드로이드 오토를 사용할 있다. 구글 어시스턴트는 스티어링 휠의 음성인식 버튼을 길게 누르거나 “안녕 구글이라고 불러서 실행할 있다.

BMW 안드로이드 오토 서비스는 BMW의 최신형 7세대 I-Drive(ID7)가 장착된 차량 중 BMW 커넥티드 패키지 프로페셔널 옵션이 적용된 모델에서 무제한으로 이용 가능하다.

만약  차량 중 BMW 커넥티드 패키지 프로페셔널 옵션이 적용되어 있지 않으나 애플 카플레이를 구매한 고객의 경우에는 차량 소프트웨어의 업데이트를 통해 안드로이드 오토를 활성화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