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을 전합니다’ 기아차, UEFA 아동 재단과 난민 어린이 축구화 기부 캠페인 진행
‘희망을 전합니다’ 기아차, UEFA 아동 재단과 난민 어린이 축구화 기부 캠페인 진행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0.08.04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UEFA 유로파리그 트로피 투어의 글로벌 홍보대사인 마이클 오언(Michael Owen)이 축구화 기부 캠페인을 독려하는 모습과 캠페인에 참가한 아이들의 모습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기아자동차가 지난해에 이어 UEFA 아동 재단과 손잡고 요르단 자타리 난민 캠프의 어린이들을 위한 축구화 기부 활동을 이어갔다.

이번 축구화 기부 캠페인은 UEFA 유로파리그 공식 후원사인 기아자동차가 주최한 ‘UEFA 유로파리그 트로피 투어’ 기간 동안 진행됐다.

기아자동차는 유럽 전역 6개 도시를 순회하며 축구화를 기부받을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로 오프라인 행사가 어려워지자 이를 온라인 행사로 전환하고 캠페인 활동을 이어갔다.

유럽 각국의 아이들에게 온라인 스쿨링 형식으로 진행된 온라인 캠페인은 레전드 선수들의 가이드 영상을 보고 참가 아이들이 트래핑 기술을 따라 하는 활동과 본인의 꿈과 포부를 밝히는 활동 등 두 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기아차는 캠페인 활동 영상을 담아 자타리 난민 캠프 아이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특히, 2020 UEFA 유로파리그 트로피 투어의 글로벌 홍보대사인 마이클 오언(Michael Owen)을 비롯해, 파트리스 에브라(Patrice Latyr Evra), 프란체스코 토티(Francesco Totti), 라파얼 판 데르 파르트(Rafael van der Vaart) 등 축구 레전드들이 행사에 동참하고 캠페인 참여를 독려한 덕분에 1천여 켤레의 축구화를 모을 수 있었다.

기아차는 경기장, 축구공 등에 비해 지원이 잘되지 않던 품목인 축구화 기부를 통해 난민 어린이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하고자 지난해에 이어 기부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

UEFA 유로파리그 결승전 경기 이후, 캠페인을 통해 모인 축구화와 아이들의 꿈과 포부가 담긴 영상은 요르단 자타르 난민 캠프로 전달될 예정이며, 기아차는 축구화를 기부받을 요르단 아이들의 축구에 대한 꿈과 열정을 담은 영상도 함께 공개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