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쉬 칼슘 섭취 돕는 청소년 종합비타민 선물 기획전 눈길
스페쉬 칼슘 섭취 돕는 청소년 종합비타민 선물 기획전 눈길
  • 온라인팀
  • 승인 2020.07.12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쉬에서 남자, 여자 종합비타민과 다양한 기능성 영양제를 3세트 선물 세트 구매 시 10% 할인 및 동일 용량을 추가로 1개 더 증정하는 ‘3-SET=-10%+1’ 이벤트를 진행한다.

 

[온라인팀]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스페쉬에서 남자, 여자 종합비타민과 다양한 기능성 영양제를 3세트 선물 세트 구매 시 10% 할인 및 동일 용량을 추가로 1개 더 증정하는 ‘3-SET=-10%+1’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수험생에게 선물하기 좋은 청소년 영양제로 손꼽히는 ‘SPASH 아테네 쥬니어’를 비롯해 10대부터 60대 이상 멀티비타민 구매 시 적용된다.

최근 많은 아이들이 실제 나이는 10대지만 신체나 체격은 20대 성인 못지 않고, 건강 상태나 체력은 중년 나이대처럼 만성 질환에 노출된 경우가 있다.

대부분의 경우 소아비만과 관련이 있다. 교육부가 2015년 학교건강검사 표본조사에 따르면 초, 중, 고교 학생들의 5년간 전체 비만율은 10% 초반에서 약 15%로 증가했다.

아이들 비만의 원인은 유전적, 환경적, 행동학적 등 다양한 요인들이 작용한다.

그 중 직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요인 중 하나는 환경적인 요인이다. 대표적으로 과도한 열량 섭취와 신체 활동 감소로 인한 에너지 소비 감소 등이 있다.

외식이나 인스턴트 식품 섭취의 증가로 과도한 지방과 단순 당 섭취 증가, TV나 컴퓨터, 스마트폰 사용 시간의 증가도 아이들 비만의 주 이유가 된다.

‘어릴 때 살이 키로 간다’리는 속설도 있지만, 국내 연구에 따르면 틀린 속설로 나타났다.

초등학생 때 비만한 경우 초등학교 재학 중에는 키가 컸지만 중학생이 된 이후로는 별 차이가 없었다.

성장속도가 느려지면서 비만과 정상 체중 아이 간 키 차이가 적어진다. 오히려 해외 연구에 따르면 어릴 때 비만하면 성 호르몬의 변화로 성장판이 빨리 닫혀 키가 덜 크게 된다는 사례도 있다.

따라서 키 크는 것은 칼슘 등 고른 영양소 섭취와 운동이 중요하다 칼슘은 골격과 치아의 구성 성분으로 체내 칼슘의 99%가 여기에 존재하며, 근육과 신경의 정상적인 기능 유지 효과를 가진 영양소다.

칼슘 부족 증상으로는 성장 발달 지연이 나타날 수 있으며, 뼈 건강도 약해질 수 있다. 또래 평균보다 성장이 더딜 경우 병원, 클리닉에서 전문가와 상담할 것을 추천한다.

칼슘 섭취에 좋은 음식으로는 우유 및 유제품을 비롯해 뼈째먹는 생선, 해조류, 두류, 짙푸른 채소 등이 있다. 전문가들은 식품으로 섭취하는 게 가장 좋지만 매 끼니 칼슘을 충분히 섭취하기 어렵다면 영양제를 통해 보충해주는 것도 방법이라고 전한다.

스페쉬의 청소년 종합영양제 ‘SPASH 아테네 쥬니어’는 10대 청소년에게 필요한 모든 영양을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올인원 청소년 비타민이다.

13가지 비타민과 6가지 미네랄, 칼슘을 개별 제품으로 구입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섭취할 수 있다.

‘스페쉬 아테네 쥬니어’는 아이들의 성장 발달에 필요한 ‘해조 칼슘’, ‘유청 칼슘’ 2가지 양질의 칼슘을 함유하고 있다. 관계자는 “아이들의 건강을 위해 양질의 칼슘 영양제를 찾는 소비자들이 많은데 아테네 주니어는 10대 중학생 입학, 고등학생 선물 등으로 인기가 많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