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코로나19 극복 위한 생활방역 임직원 봉사활동 실시
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코로나19 극복 위한 생활방역 임직원 봉사활동 실시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0.06.25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을 시작, 취약계층 어린이 및 중증 환아들의 생활 방역을 돕는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을 시작, 취약계층 어린이 및 중증 환아들의 생활 방역을 돕는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을 시작, 취약계층 어린이 및 중증 환아들의 생활 방역을 돕는 임직원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은 임직원 참여형 프로그램인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Mercedes-Benz All Together)’의 일환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 구성원을 돕고 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하기 위해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함께 임직원 봉사활동 등 다양한 지원 활동을 진행한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벤츠 코리아 및 국내 다임러 임직원 60여 명이 참여해 300개의 감염예방키트와 손글씨로 작성한 응원 카드를 마련했으며, 이를 서울대어린이병원 등 전국 10곳의 지역아동센터와 복지관 등에 아이들과미래재단을 통해 전달했다.

벤츠 코리아 임직원 등이 취약계층 어린이 및 중증 환아에 전달 할 300개의 감염예방키트를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포장하고 있다.
벤츠 코리아 임직원 등이 취약계층 어린이 및 중증 환아에 전달 할 300개의 감염예방키트를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에서 포장하고 있다.

전달된 감염예방키트에는 어린이들이 스스로 생활방역수칙을 실천할 수 있도록 올바른 손씻기 포스터 엽서 및 손소독제와 마스크 등의 개인 방역 물품, 실내 여가생활을 위한 DIY비누만들기 세트가 함께 포함됐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임직원 봉사활동으로 사회적 연결과 지원이 닿기 더 어려워진 취약 계층 어린이들과 중증 환아들에게 우리 사회가 함께하고 있다는 따뜻한 마음이 전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메르세데스-벤츠와 함께, 함께 더 건강하게’ 캠페인을 통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해 건강한 대한민국을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이에 앞서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올해 3월부터 5월까지 판매된 차량 1대당 10만원의 금액을 적립해 누적된 18억 원을 국내 취약계층 아동 및 청소년 가정과 의료진뿐만 아니라 노년층, 소상공인, 의료기관 등 다양한 지역사회 구성원들을 지원하기 위한 기부금으로 조성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