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 "미래 스포츠카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
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 "미래 스포츠카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0.06.1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가 포르쉐 스튜디오 청담에서 열린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행사에서 올해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가 포르쉐 스튜디오 청담에서 열린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행사에서 올해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진정한 포르쉐를 약속했던 포르쉐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Taycan)'을 비롯한 다양한 신차들을 성공적으로 론칭해 미래 스포츠카를 대표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겠다“

홀가 게어만 포르쉐코리아 대표는 16일 포르쉐 스튜디오 청담에서 열린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행사에서 올해 전략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 6개월간 중단됐던 포르쉐코리아의 올해 첫 미디어 행사로, 상반기 주요 성과를 돌아보고 하반기 주요 계획 및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게어만 대표는 “포르쉐코리아는 지난 2018년과 2019년 연속 4,200대 이상 판매실적을 달성, 가솔린과 하이브리드, 전기차에 집중하는 포르쉐 미래 제품 전략의 초석을 다졌다“며, “2020년 상반기에도 포르쉐 아이코닉 모델이자 스포츠카의 대명사 8세대 ‘신형 911(992)’과 ‘카이엔 쿠페’ 등 매력적인 신차를 잇따라 출시해 지난달 기준 총 3,433대라는 의미 있는 실적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포르쉐코리아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포르쉐코리아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포르쉐코리아는 하반기에도 카이엔과 카이엔 쿠페 하이브리드 모델을 시작으로, 마칸 GTS, 신형 911 타르가,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 타이칸에 이르는 풍성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날은 포르쉐 최초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의 하반기 출시 계획 및 가격정보가 공개돼 많은 관심을 모았다. 아울러 스포츠카의 미래를 만들어가는 포르쉐 브랜드 전략에 맞춰 ‘가치 중심 성장(Value generating Growth)'이라는 장기적인 목표를 추구, 새로운 전동화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적극적인 국내 투자를 이어갈 것을 강조했다.

게어만 대표는 “2020년은 지속 가능한 성장을 목표로 ‘변화’와 ‘투자’의 단계를 거쳐온 포르쉐코리아가 브랜드 과거와 미래를 연결시키는 새로운 아이코닉 모델 타이칸을 한국시장에 출시하는 역사적인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르쉐코리아는 올 하반기 타이칸 엔트리 모델인 ‘타이칸 4S'를 시작으로, 오는 2021년에는 ’타이칸 터보‘와 ’터보 S‘를 순차적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가장 먼저 선보이는 타이칸 4S의 국내 판매가격은 1억4,560만원이며, 타이칸 터보가 1억9,550만원, 타이칸 터보 S가 2억3,360만원이다.

포르쉐코리아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포르쉐코리아 ‘2020 미드 이어 프레스 컨퍼런스’

이밖에 타이칸의 성공적인 출시와 본격적인 전동화 시대의 발판 마련을 위해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 이마트 성수점과 양재점을 포함한 전국 10여 개의 주요 장소와 전국 9개 포르쉐 센터에 국내 최초 320kW 초급속 충전기를 준비 중이며, 전국 120여 장소에 완속 충전기를 설치할 예정이다.

또한 포르쉐코리아는 한국시장에 대한 투자를 확대해 고객들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차별화된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올 상반기에는 분당 전시장에 이어 두 번째 포르쉐 인증중고차 서비스센터 양재를 오픈, 하반기에는 창원과 수원에 신규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와 포르쉐 트레이닝 센터를 새롭게 오픈해 전국 단위 딜러 네트워크를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더불어 지난 2017년부터 진행 중인 ‘포르쉐 두드림’ 사회공헌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확대, 올해는 학교 내 태양광 패널과 숲 환경을 조성하는 ‘포르쉐 드림 서클’ 캠페인을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다. 또 지속 가능성 가치와 연계한 사회공헌 활동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