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국내 첫 ‘그러데이션 볼터치’ 개발 성공
한국콜마, 국내 첫 ‘그러데이션 볼터치’ 개발 성공
  • 온라인팀
  • 승인 2020.05.2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품 개발. 생산(ODM)업체 한국콜마는 1개의 케이스 안에 채도가 다른 ‘4가지 색을 담은 파우더블러셔’를 개발했다.

[온라인팀] 화장품 개발. 생산(ODM)업체 한국콜마는 1개의 케이스 안에 채도가 다른 ‘4가지 색을 담은 파우더블러셔’를 개발했다.

기존의 파우더 퍼블리셔 제품들은 소비자의 피부톤에 따라 같은 색이라도 채도가 다른 제품들을 여러 개 사용해야 했었는데, 이러한 단점들을 모두 해결해냈다는 설명이다.

그러데이션(차등화) 효과까지 넣어 기술적. 심미적 차별화를 실현해냈다. 1개의 케이스에 같은 색상의 채도를 차등화해 담아 손쉽게 피부 톤에 맞게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일반적으로 파우더는 작고 가벼운 입자로 구성돼 있어 입자끼리 뭉치지 않고 흩어지는 성질이 있었다.

이로 인해 한 케이스 안에 경계 없이 여러 색을 담는 것은 한계가 있다는 의견이 주를 이뤘는데, 단점들을 모두 개선해냈다.

한국콜마 메이크업연구소는 이와 관련해 “파우더 입자를 응집하게 만드는 기술을 개발해 이를 해결했다.입자끼리 잘 뭉치도록 하는 최적의 점도를 찾아 보습오일로 코팅하고 고정시켰다”며 “신규 설비를 도입해 색의 경계선을 없애고 그러데이션 효과를 구현하는 SB(Spin Blending) 공법을 개발해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화장이 피부에 흡수돼 피부색이 어두워지는 효과를 낮추고 화장 지속력을 높였다고도 했다.

일반 블러셔보다 유연하고 얇은 파우더를 사용해 부드럽게 발리면서 투명하고 은은한 발색이 되도록 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