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현대건설기계, 5G 스마트 물류 혁신 시동...플랫폼 개발 및 사업화 등
KT-현대건설기계, 5G 스마트 물류 혁신 시동...플랫폼 개발 및 사업화 등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0.05.12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가 현대건설기계와 5G 기반 스마트 건설기계ㆍ산업차량 플랫폼을 개발한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KT가 현대건설기계와 5G 기반 스마트 건설기계·산업차량 플랫폼을 개발한다.

양 사는 12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 East 사옥에서 ‘5G 스마트 건설기계·산업차량 플랫폼 공동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KT와 현대건설기계는 이번 협약을 토대로 무인지게차 대상 5G 기반 원격관제 플랫폼, AI 음성제어 솔루션, 영상 및 AR(증강현실)을 통한 A/S 지원을 위한 기술 개발에 협력할 예정이다.

현대건설기계는 지난해 4월 작업장의 환경과 장애물을 인식하고 최적경로로 자율 주행하는 무인지게차를 국내 최초로 출시했다.

자율주행 무인지게차가 계획된 경로로 작업을 원활히 수행하기 위해서는 실시간 대용량 데이터 처리가 필수적이다. KT의 5G, AI등 ICT 인프라를 활용해 여러 대의 무인지게차를 지연 없이 운행하고 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양사는 앞으로 실제 산업 현장에서 5G 건설기계와 산업차량 플랫폼 실증 사업(PoC)을 추진할 계획이다. 실증 결과를 바탕으로 산업용 차량이 필수로 사용되는 제조, 물류, 건설 현장에서 5G와 AI에 기반을 둔 Digital Transformation(DX) 사업화를 진행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