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2터미널 부근에 수소전기버스 충전소 들어선다.
인천공항 2터미널 부근에 수소전기버스 충전소 들어선다.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0.05.12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는 지난 11일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기욤 코테(Guillaume Cottet) 에어리퀴드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유종수 수소에너지네트워크 대표, 한성권 현대차 상용사업담당 사장 등 관계자가 모인 가운데 인천국제공항 수소전기버스 충전소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M 오토데일리 이상원기자] 현대자동차가 인천국제공항공사, 에어리퀴드코리아, 수소에너지네트워크와 함께 수소전기버스 충전소를 만든다.

현대차는 지난 11일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구본환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 기욤 코테(Guillaume Cottet) 에어리퀴드코리아 대표이사 사장, 유종수 수소에너지네트워크 대표, 한성권 현대차 상용사업담당 사장 등 관계자가 모인 가운데 인천국제공항 수소전기버스 충전소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환경부가 주관하는 ‘수소연료전지차 충전소 설치 및 민간자본보조사업’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세계 최고 수준의 수소차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현대차와 세계 공항서비스평가(ASQ) 12년 연속 1위 등 세계 최고 수준의 공항 운영 서비스를 갖춘 인천국제공항 간 시너지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수소전기버스 충전소는 내년 3월 완공을 목표로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인근 부지에 지어진다.

현대차는 수소전기버스 충전소 구축 비용을 지원하고 수소전기버스를 공급하며 수리 등 고객 서비스를 지원한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수소전기버스 충전소 설치를 위한 부지를 제공하고 터미널과 터미널, 터미널과 장기주차장, 물류단지 내부를 오가는 셔틀버스의 노후 모델을 향후 5년간 수소전기버스로 교체한다.

올해 하반기 7대를 시작으로 향후 매년 3~5대의 수소전기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에어리퀴드코리아는 수소전기버스 충전소에 고사양 충전 설비와 수소를 제공하며 수소에너지네트워크는 수소전기버스 충전소를 구축하고 운영한다.

한편, 현대차는 최근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협력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차는 2018년 9월 스위스 ‘H2에너지(이하 H2E)’와 대형 수소전기트럭 공급 계약을 체결했으며 같은 해 10월 프랑스 ‘에어리퀴드’, ‘엔지’와 수소전기차 공급 계약 체결, 지난해 4월 H2E와 합작법인 ‘현대 하이드로젠 모빌리티’ 설립했다.

이어 6월에는 사우디아라비아 ‘아람코’와 수소에너지 및 탄소섬유 소재 개발 협력 강화 등 전략적 협력 개시, 9월 미국 ‘커민스’와북미 상용차 시장 수소연료전지시스템 공급 계약 체결, 10월 스웨덴 ‘임팩트 코팅스’ . 이스라엘 ‘H2 프로’ . 스위스 ‘GRZ 테크놀로지스’와 다양한 수소 관련 기술 협약, 올해 4월 서울시와 수소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강화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협약 체결 등 수소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