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자본 프랜차이즈 일미리금계찜닭, 체인점 신규. 업종변경 창업 선착순 이벤트 시행
소자본 프랜차이즈 일미리금계찜닭, 체인점 신규. 업종변경 창업 선착순 이벤트 시행
  • 온라인팀
  • 승인 2020.03.2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망프랜차이즈창업 브랜드 일미리금계찜닭은 가맹사업 10년 동안 100여 개 이상의 지점을 오픈했다.

[온라인팀] 지난해 공정거래위원회가 가맹사업거래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 ‘2019년 하반기 정보공개서’에 따르면, 2019년 하반기에 정보공개서를 새롭게 등록한 브랜드는 40여 개 업종 755개에 이른다.

이 중 비율이 가장 높은 업종은 단연 외식창업으로, 한식 237개, 치킨 40개, 피지 20개, 커피 34개 등이 있다.

요식업 업계에 인건비 상승과 과당 경쟁, 내수 침체 등의 악재가 겹쳤지만, 여전히 많은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가맹사업을 시작하고 있다.

여기에 이미 활발하게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브랜드까지 합친다면 그 수가 어마어마해 다수의 예비 창업자가 요즘 뜨는 창업아이템을 선정하는 데에 혼란을 겪을 수밖에 없다.

외식업창업 전문가들은 가맹점 수와 수상경력, 가맹사업기간, 매출 등을 고루 따져보는 것이 요즘 뜨는 프렌차이즈 창업아이템을 선택하는 방법이라고 조언하고 있으며, 퓨전 찜닭 창업 ‘일미리금계찜닭’이 대표적인 창업 성공 사례로 주목 받고 있다.

유망프랜차이즈창업 브랜드 일미리금계찜닭은 가맹사업 10년 동안 100여 개 이상의 지점을 오픈했다.

또, 한국미디어서치가 주관한 ‘한국 소비자 선호도 1위 브랜드 대상’을 4년 연속, 머니투데이 주관 ‘미래 창조경영 우수기업대상’을 2년 연속 수상하며, 동종업계를 넘어 한식분야에서 경쟁력을 입증하여 성공창업아이템으로 추천 되고 있다.

이러한 성장세의 배경에는 외식업 브랜드가 기본으로 갖춰야 할 맛에 대한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이다. 일미리금계찜닭은 육계의 선별부터 염지, 제공까지 모든 과장을 까다롭게 관리한다. 또한 1국내산 냉장육계 닭다리살을 사용해 고객에게 부드러운 식감을 선사한다.

이로 인해 시그니쳐 메뉴인 ‘구름치즈찜닭’은 23초마다 하나씩 판매가 될 정도로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대표 퓨전찜닭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실제 찜닭창업 일미리금계찜닭의 구름치즈 찜닭을 맛본 220만 유튜버들이 극찬을 했으며, 다양한 지역에서 찜닭 브랜드 상위권에 올라 요즘 뜨는 체인점 창업아이템으로서의 경쟁력을 증명했다.

일미리금계찜닭의 열풍은 배달 시장에도 퍼져 음식 배달 앱에서 고객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외국인들 또한 ‘꼭 한번 가봐야 할 한국의 음식점’으로 소개한 바 있다.

일미리금계찜닭의 열풍은 배달 시장에도 퍼져 음식 배달 앱에서 고객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이처럼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감에도 단순히 몸집을 불리기 위한 가맹사업을 진행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가맹주와의 상생을 위해 철저한 상권보호를 진행하고 있으며, 가맹 상담부터 상권 분석, 오픈 준비, 오픈 후 관리까지 철저하게 진행하는 만큼 신중하게 사업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아울러 최근에는 선착순으로 가맹비 할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신규창업아이템이나 새로운 사업아이템으로 일미리금계찜닭을 선택 시 대출 및 마케팅을 지원한다.

또한 업종변경창업 및 업종전환창업을 진행하는 점포를 대상으로 다양한 지원하는 창업 혜택 등을 통해 찜닭창업 비용 등 준비과정의 부담을 덜어주어 20대와 30대 청년창업은 물론 40대와 50대 부부창업과 은퇴창업의 유망창업아이템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업체 관계자는 “일미리금계찜닭은 노동 강도가 높은 기존의 한식창업의 단점을 해소하고, 인건비부담을 낮추고자 본사에서 물류 상품을 원팩 형태로 가맹점 배송하며, 일미리 마켓을 통해 재고관리를 진행해 재료 로스율을 낮췄다. 또한 홀과 배달, 테이크아웃을 통해 높은 매출을 달성을 이끌어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맛과 시스템에 대한 경쟁력을 통해 가맹주와 함께 성장하고, 국내 음식점 창업 업계에 본보기를 보여줄 수 있는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