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한국무역협회와 스타트업 테스트베드 협력...코엑스 활용
쏘카, 한국무역협회와 스타트업 테스트베드 협력...코엑스 활용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0.02.21 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쏘카 원종필 최고기술책임자(왼쪽)와 한국무역협회 이동기 혁신성장본부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쏘카가 한국무역협회와 스타트업 테스트베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쏘카는 코엑스 옥상주차장에서 ‘차량 위치 확인 시스템’ 개념증명(PoC)을 진행한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스타트업 테스트베드 관련 공동 홍보 수행, 쏘카의 솔루션이 필요한 국내외 테스트베드와 연결, 양 기관 합의한 공동 목적에 부합한 사업 및 업무 협력에 대해 약속했다.

쏘카는 이달부터 약 3개월간 코엑스 옥상주차장에서 새로운 차량 위치 확인 시스템을 시험한다. 그간 쏘카 이용자들은 공간 정보가 복잡하거나 대규모로 운영되는 주차시설에 위치한 쏘카존에서 차량 인도 및 반납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쏘카는 이번 테스트베드에서 새로운 시스템을 구축해 차량 확인 및 반납 오류를 줄여 이용자의 편의는 물론 운영 효율화를 이끌어 낼 계획이다.

특히, 이번 테스트베드인 코엑스 옥상주차장은 차량 위치 확인과 반납 관련 이용자들의 문의가 많은 쏘카존 중 하나다. 

총 600여개의 옥상주차장 주차면 중 30여대 쏘카 차량의 위치를 확인해야 하고, 주차장 공간 복잡도가 높기 때문에 기술 개발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