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캠피싱 전문 보안센터 ‘디포렌식코리아’, 동영상유포 협박 초기대응 도와
몸캠피싱 전문 보안센터 ‘디포렌식코리아’, 동영상유포 협박 초기대응 도와
  • 온라인팀
  • 승인 2020.02.17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팀] 몸캠피싱 (몸캠사기, 몸캠협박, 영통사기, 영통협박, 영섹사기)은 청소년부터 중·장년층에 이르기까지 피해자를 만들어내고 있다.

현재 범죄조직들도 다수 생겨나게 되었는데, 이는 범행의 준비과정이 비교적 단순하고 협박이 실효를 거두는 사례가 많기 때문이다.

기존의 조직들은 빠르게 세력을 확장시켜가고 있으며, 점차 체계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조직의 중책을 담당하는 총책들은 중국을 거점으로 활동하며, 유인책이나 인출책 등 실질적으로 범행을 벌이는 이들만을 국내로 보내 근절에 어려움을 느끼고 있다.

특히, 총책은 국내 수사망을 피하고자 ‘대포폰’을 사용하고 타국의 어플리케이션을 사용해 지시를 내리는 등 치밀함도 보이고 있다.

몸캠피싱(영섹협박, 영상통화사기, 영상통화협박, 몸또, 화상통화사기)은 인터넷 협박, 핸드폰 해킹,영상물 유포 등 다양한 범죄수법들을 동원했다. 수법은 선정적인 문구로 피해자에게 접근해 영상통화를 제안하고 통화 도중에 피해자가 음란행위를 실시하도록 유도한다. 이를 동의 없이 녹화해 ‘몸캠’ 영상을 확보하고 악성코드가 담긴 파일을 피해자가 설치하도록 만들어 동영상 유포 협박을 가한다.

이러한 가운데, 국내 1세대 보안 전문업체 ‘디포렌식코리아’가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해당 업체는 한국사이버보안협회에 정식으로 가입된 곳으로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발전하는 사이버 범죄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화상통화협박, 랜덤채팅사기, 연락처해킹, 카톡사기, 라인사기 등에 당해 동영상 유포 협박을 받고 있는 피해자에게 24시간 무료 상담을 제공하고 있음은 물론이고 연중무휴로 피해 접수 즉시 사건해결에 임하고 있다.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대응에 나서기 때문에 영상의 유포도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고 피해해결을 돕고 있다.

디포렌식코리아 관계자는 " 동영상 피싱, 영상통화 피싱, 영섹 피싱, 영상통화 피싱 등의 범죄에 효과적으로 맞서기 위해선 신속한 초기대응이 가장 중요한 사항이다”라며, “당사는 전문 대응팀을 구성해 꾸준한 모니터링과 긴급상황에 대처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