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내일은 미스터트롯’ 후원...G4 렉스턴 마케팅 기대
쌍용차, ‘내일은 미스터트롯’ 후원...G4 렉스턴 마케팅 기대
  • 최태인 기자
  • 승인 2019.12.30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차가 새해 기대작 ‘내일은 미스터 트롯’과 협력 마케팅을 펼친다.
쌍용차가 새해 기대작 ‘내일은 미스터 트롯’과 협력 마케팅을 펼친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쌍용자동차가 새해 기대작 ‘내일은 미스터 트롯’과 협력 마케팅을 펼친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은 새해 론칭되는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5천만 국민의 가슴에 둥지를 틀 대한민국 최고의 트롯맨’을 찾는 여정을 떠난다. 오는 1월 2일 오후 10시 첫 회가 방송된다.

전편인 ‘내일은 미스트롯’은 종합편성 채널 역대 최고시청률인 18.1%, 유튜브를 비롯한 디지털콘텐츠 조회수 1억뷰를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반향을 일으켰으며, 우승자(미스트롯 진) 송가인을 비롯해 정미애, 홍자 등 신선한 트로트 신예들을 배출하면서 대한민국에 제2의 트로트 전성기를 여는 데 지대한 공헌을 했다.

새롭게 펼쳐질 미스터트롯 최종우승자에게는 상금 1억 원과 쌍용차의 플래그십 모델 G4 렉스턴이 부상으로 주어진다.

‘최고의 트롯맨’에게 주어질 G4 렉스턴은 대형 SUV 특유의 여유로운 실내 공간은 물론 고급 소재와 편의사양을 적용해 탑승객에게 최고 수준의 안락함을 제공한다. 특히, 초고장력강으로 제작된 쿼드프레임과 9에어백, 첨단 안전기술이 적용돼 최고의 안전성을 갖췄다.

G4 렉스턴의 디자인은 그리스 파르테논 신전의 황금비례(Golden Ratio), 자연의 장엄한 움직임을 형상화했으며 품격 있는 내외관 스타일로 플래그십 SUV 오너의 자부심을 갖게 한다. 아울러 넓고 탁 트인 운전 시야를 확보해 운전이 용이하며, 전동식 사이드스텝을 적용해 어린이나 노약자도 편하고 안전하게 승하차할 수 있다.

이밖에 지역 이동에 따라 듣고 있는 라디오 주파수가 변경돼도 동일 방송으로 자동 설정되며, 한 번의 음성 명령으로 목적지 검색이 가능한 기능 등 혁신적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운전자에게 차별화된 감성품질을 제공한다.

G4 렉스턴은 이러한 사용자 중심 설계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대한인간공학회가 주관하는 인간공학 디자인상(EDA, Ergonomic Design Award) 최고 영예인 그랑프리를 수상한 바 있다.

쌍용차 관계자는 “플래그십 모델의 품격과 안락함, 편의성을 비롯한 감성적 가치를 풍부하게 담아낸 G4 렉스턴의 가치를 ‘미스터 트롯’에 선사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쌍용차는 방송 일정에 맞춰 관련 내용을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비롯한 온∙오프라인에서 적극적으로 홍보해 나갈 예정으로, ‘미스터트롯’이 폭넓은 시청자 층을 확보함으로써 G4 렉스턴의 마케팅 및 판매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