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이태리, 최근 개명하고 드라마 '커피야 부탁해'로 연기 변신 시도
'복면가왕' 이태리, 최근 개명하고 드라마 '커피야 부탁해'로 연기 변신 시도
  • 박요한 기자
  • 승인 2018.08.05 1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M 오토데일리 박요한 기자] 배우 이태리가 '복면가왕'에 출연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5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82대 가왕 동막골소녀의 왕좌를 노리는 8인의 복면 가수들의 대결이 전파를 탔다.

이날 1라운드 세 번째 대결은 소방차와 소독차의 무대였다. 이들은 YB의 '너를 보내고'를 선곡했다. 투표 결과 42대 57로 승자는 소독차였고, 탈락한 소방차는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는 '순풍산부인과'에서 정배 역을 맡았던 배우 이태리였다.

이태리는 1998년 SBS 시트콤 '순풍산부인과'를 시작으로 배우의 길에 접어들었다. 당시 정배 역을 맡은 그는 미달이, 의찬이와 함께 삼총사 콤비를 보였다.

최근 어린 시절부터 20년 동안 불려왔던 '이민호'라는 본명에서 활동명을 '이태리'로 바꾸고 새로운 인생의 2막을 열게 됐다. 이태리는 그동안 '해를 품은 달', '대풍수', 영화 '시간이탈자', '여곡성'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해왔다.

이태리는 드라마 '커피야 부탁해'에서 무한긍정의 청춘 주인공 정원 역으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