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등 비정상회담 4인방, kt금호렌터카 광고 출연
전현무 등 비정상회담 4인방, kt금호렌터카 광고 출연
  • 이상원 기자
  • 승인 2014.11.27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렌탈의 터카 브랜드 kt금호렌터카가 알베르토, 샘, 다니엘, 전현무를 모델로 선정하고 광고 캠페인을 시작한다고 27일 밝혔다.

국내 렌터카 업계 1위 kt금호렌터카는 ‘비정상 차차차: kt금호렌터카 클릭이 정상’이라는 주제로 오는 12월 2일부터 TV 광고를 시작한다.

총 3편으로 구성된 이번 TV 광고는 지난 10월 새롭게 개편한 kt금호렌터카의 신개념 홈페이지(www.ktkumhorent.com)를 활용해 클릭만으로 차를 사고, 빌리고, 파는 스마트한 자동차 생활 방법을 소개한다. 또한, 모델들의 반전 이미지를 통해 재미와 웃음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자동차의 명가' 독일 출신의 다니엘 린데만은 ‘새 차를 사는 새로운 방법’ 장기렌터카를 소개하는 ‘차를 사니엘’ 편을 선보이며, 샘 오취리는 필요할 때는 언제든 차를 빌릴 수 있는 렌터카 서비스를 소개하는 ‘차를 ‘빌리샘’ 편의 주인공을 맡았다.

그리고 자동차 전문가 알베르토는 ‘차를 팔베르토’ 편을 통해 내가 가진 중고차를 가장 잘 팔 수 있는 방법을 알려준다.

kt렌탈 IMC본부 광고담당자 곽유진 과장은 "베르토 몬디는 실제 피아트-크라이슬러 코리아의 세일즈 담당 차장이고 샘 오취리의 부친은 한국의 중고차를 가나로 수입하는 사업을 하고 있으며 다니엘 린데만도 자동차 선진국인 독일 출신이어서 자동차에 대한 모델들의 이해도가 높아 광고 촬영이 매우 즐거운 분위기에서 순조롭게 진행됐다" 밝혔다.

kt금호렌터카는 TV광고와 함께 온라인 홍보영상과 포스터도 공개한다.

전현무의 사회로 세 명의 글로벌 청년들이 자동차 생활에 대한 각자의 의견을 유쾌하게 펼치는 내용을 담은 특별 동영상은 12월 2일부터 kt금호렌터카 홈페이지와 블로그, 유튜브 등 공식 SNS 채널에서 확인 할 수 있다.

kt금호렌터카는 광고캠페인 시작을 기념해 12월 2일부터 공식 페이스북과 블로그를 통해 스크랩/공유 프로모션 및 깜짝 퀴즈 경품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kt렌탈 IMC본부장 윤종진 전무는 "국경 없는 세계 청년들의 친근하고 개성 있는 이미지를 통해, 경계 없는 자동차 생활이 가능한 kt금호렌터카를 알리기 위해 이번 광고 캠페인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업계를 선도하는 1위 기업으로서, 스마트한 자동차 생활의 실현을 통해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창조하는 회사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