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UNDP 기금 마련 ‘빈곤 퇴치’ 자선축구경기 후원
금호타이어, UNDP 기금 마련 ‘빈곤 퇴치’ 자선축구경기 후원
  • 이상원
  • 승인 2011.12.13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타이어가 후원하는 독일 분데스리가 명문 클럽 함부르크 SV와 세계적인 축구스타 지단과 호나우두가 이끄는 올스타팀의 ‘아프리카 기금 마련’을 위한 자선 경기가 13일(독일 현지시간) 함부르크 ‘임테크 아레나’에서 열린다.
 
올해로 9회째를 맞는 ‘빈곤 퇴치를 위한 자선 경기’는 기아와 빈곤 퇴치 기금 모금을 위해 세계적인 축구 스타들이 대거 참여하는 자선 경기다.
 
이번 친선 경기를 통해 얻어지는 수익금은 UNDP(유엔개발계획)에서 후원하는 ‘아프리카의 뿔’지역의 기아들을 위해 쓰여진다.
 
 ‘아프리카의 뿔’은 극심한 가문과 기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에티오피아, 소말리아, 케냐 등을 비롯한 아프리카 북동부 10개국을 뜻한다.
 
2010년에는 지진 피해를 입었던 아이티 구호지원 모금을 위해 세계 축구스타들이 대거 참가했으며, 올해도 아프라카의 빈곤 퇴치를 위해 UNDP 친선대사인 지단과 호나우두를 포함해 전세계 축구 스타들이 한 곳에 모일 예정이다.
 
또, 대한민국 국가 대표 손흥민 선수가 함부르크SV팀에 속해 상대 올스타팀과 그라운드를 누빌 예정이다. 함부르크SV의 공식 스폰서인 금호타이어는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대회 후원사로 참여한다.
 
금호타이어 관계자는 “이번 UNDP 기금 마련 자선축구대회를 통해 아프리카의 기아들을 위한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대내외적으로 스포츠마케팅 활동을 공익적으로 활용하여 사회공헌활동의 취지를 적극적으로 살릴 계획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국가대표 슈퍼 루키인 손흥민이 활약하고 있는 세계 3대 빅리그로 꼽히는 분데스리가의 함부르크 SV와 2개 시즌(2011~2013) 동안 스폰서십을 체결하고 유럽 지역에서 축구 마케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