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구글과 VR 크리에이터 육성...콘텐츠 지원 프로그램 운영
LG유플러스, 구글과 VR 크리에이터 육성...콘텐츠 지원 프로그램 운영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12.09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LG유플러스가 VR(가상현실) 크리에이터 양성을 위해 구글과 함께 VR콘텐츠 제작 지원 프로그램 ‘VR 크리에이터 랩 서울’을 운영한다.

LG유플러스는 그동안 해외에서만 진행됐던 구글의 VR 콘텐츠 제작 프로그램을 VR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국내 처음으로 도입했다.

VR 크리에이터 랩 서울은 참가 팀당 천만원의 제작비를 지원하는 것은 물론, 서울에 위치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오프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VR 콘텐츠 제작용 카메라 등 전문 촬영 장비도 제공한다.

특히 촬영 및 편집 교육 등 프로그램 참여 기간 동안 전문가들과의 정기적인 멘토링도 진행해 VR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노하우를 전수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10만명 이상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브 채널의 크리에이터를 대상으로 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크리에이터는 오는 30일까지 유튜브 공식 페이지로 지원하면 된다.

참가자들의 콘텐츠 기획안을 토대로 내년 1월 최종 15개 팀을 선정할 예정이며, 2월부터 5월까지 3개월 동안 콘텐츠를 제작한다. 제작된 콘텐츠는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와 국내 최대 VR 플랫폼인 ‘U+VR’에서 독점 공개된다.

앞서 LG유플러스와 구글은 K-pop 스타 아이돌의 VR 콘텐츠를 공동 제작하는 등 5G 시대의 핵심 서비스인 VR을 활성화시키는 데 긴밀한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아이돌∙스타데이트, 세계적인 공연, 영화, 음악방송, 코미디, 웹툰, 게임 등 현재 약 1,400여편의 고품질 VR 콘텐츠를 제공하며, 국내 VR 서비스를 선도하고 있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