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 실시...상생 협력 결의
한국지엠,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 실시...상생 협력 결의
  • 최태인 기자
  • 승인 2019.07.25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이 서울 메이필드 호텔에서 150여개 국내 우수 부품협력사와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가졌다.
한국지엠이 서울 메이필드 호텔에서 150여개 국내 우수 부품협력사와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가졌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한국지엠이 서울 메이필드 호텔에서 150여개 국내 우수 부품 협력사를 초청, GM의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32개사의 성과를 축하하고 향후 협력 관계 강화 방안을 모색하는 ‘2019 협력사 초청 경영현황 설명회’를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는 스티븐 키퍼(Steven Kiefer) GM 글로벌 구매 부사장, 조니 살다나(Johnny Saldanha) GM 해외사업부문 구매 부사장을 비롯, 뭄샤드 아매드(Mumshad Ahmad) 한국지엠 구매 부사장 등 한국지엠 임직원과 문승 한국지엠 협신회 회장을 포함한 협신회 임원진, 부품 협력업체 대표 등 250여명이 참석했다.

(왼쪽부터) 단상에 오른 '스티븐 키퍼' GM 글로벌 구매 부사장, '조니 살다나' GM 해외사업부문 구매 부사장, '뭄샤드 아매드' 한국지엠 구매 부사장
(왼쪽부터) 단상에 오른 '스티븐 키퍼' GM 글로벌 구매 부사장, '조니 살다나' GM 해외사업부문 구매 부사장, '뭄샤드 아매드' 한국지엠 구매 부사장

키퍼 부사장은, “한국 협력사들의 GM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에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특히, 지난 5월 15일 GM의 ‘2018 우수 협력사(2018 Supplier of the Year)’로 선정된 32개 협력사의 성과를 축하한다”고 말했다.

살다나 부사장은, “한국지엠의 장기적인 미래 확보를 위해 협력사들이 보여준 굳건한 지원에 감사를 전한다”며, “GM과 한국지엠은 계속해서 국내 협력사들과 회사의 경영 현황을 공유하고 상생 협력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스티븐 키퍼 GM 글로벌 구매 부사장이 한국지엠 부품협력사 대표들 앞에서 연설하는 모습.
스티븐 키퍼 GM 글로벌 구매 부사장이 한국지엠 부품협력사 대표들 앞에서 연설하는 모습.

문승 회장은, “GM의 글로벌 역량을 활용해 국내 협력사들에게 성장의 기회를 제공해준 것에 대해 감사한다”며, “GM과 협력사의 동반 성장을 위해 협력사들도 최고의 품질과 가격 경쟁력을 갖춘 부품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 한국지엠은 이번 미팅에서 혁신, 품질, 운영 효율성 및 비용 측면에서 뛰어난 성과를 달성한 에스엘(SL), 광진기계 등7개사를 추가로 선정하고 특별 수상식을 가졌다. 특히, 에스엘과 광진기계는 GM의 기대를 지속적으로 뛰어넘으며 우수한 품질 부품을 공급해 온 공로를 인정받아 각각 22번과 16번 GM 올해의 협력사로 선정된 바 있다.

한국지엠 임직원과 부품협력사 대표들이 모인 행사장 전경.
한국지엠 임직원과 부품협력사 대표들이 모인 행사장 전경.

한편, GM 및 한국지엠과 파트너십을 맺고 동반성장을 모색해 온 국내 협력사들은 GM 그룹 내에서 양적, 질적으로 꾸준히 성장해왔다.

GM의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국내 협력사는 지난 2005년 5개에서 2018년 32개로 늘어났으며, 11년 연속 전 세계에서 미국 다음으로 두 번째로 많은 수상업체를 배출했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