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i30 N TCR, 2019 WTCR 6라운드·TCR 아시아시리즈 4번째 대회 우승
현대 i30 N TCR, 2019 WTCR 6라운드·TCR 아시아시리즈 4번째 대회 우승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9.07.08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30 N TCR(디에고 모란·리퀴몰리 팀 엥슬러, 페페 오리올라∙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 등이 경주하고 있는 모습
TCR 아시아 시리즈 네 번째 대회에서 i30 N TCR(디에고 모란·리퀴몰리 팀 엥슬러, 페페 오리올라∙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 등이 경주하고 있는 모습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경주차 ‘i30 N TCR’이 TCR 아시아 시리즈 네 번째 대회와 ‘2019 WTCR(World Touring Car Cup)’ 여섯 번째 포르투갈 대회에서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8일 현대자동차는 고성능 경주차 ‘i30 N TCR’이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중국 저장성에 위치한 저장 인터내셔널 서킷(Zhejiang International Circuit)에서 열린 TCR 아시아 시리즈 네 번째 대회에서 우승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i30 N TCR’은 지난 4월 말레이시아 세팡서 개최된 개막전 우승을 시작으로5월 중국 주하이와 6월 상하이 대회에 이어 이번 저장성 대회까지 우승해 중국서 치러진 3개 대회는 물론 올 시즌 TCR 아시아 전대회를 석권하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이번 저장성 대회에는 폭스바겐 ‘골프 GTI TCR’, 아우디 ‘RS3 LMS TCR’, 혼다 ‘시빅 Type R TCR’ 등 총 18대의 고성능 경주차가 출전한 가운데 ‘i30 N TCR’은 결승1에서 우승(루카 엥슬러∙리퀴몰리 팀 엥슬러)과 준우승(페페 오리올라∙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을, 결승2에서는 우승(디에고 모란∙리퀴몰리 팀 엥슬러)과 준우승(페페 오리올라∙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 3위(루카 엥슬러∙리퀴몰리 팀 엥슬러)를 차지해 포디움을 휩쓸었다.

또한 중국 저장성 경기까지 종합한 중간순위에서 ‘리키몰리 팀 엥슬러(Liqui Moly Team Engstler)’가 328점으로 1위,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Solite Indigo Racing)’팀이 183점으로 2위, ‘유라시아 모터스포트(Eurasia Motorsport)’팀이 119점으로 3위를 차지해 i30 N TCR로 출전하고 있는 팀이 1~3위 모두 휩쓸고 있다.

중간순위 4위(113점)는 골프 GTI TCR로 출전하고 있는 ‘폭스바겐 팀 웨팅어(Volkswagen Team Oettinger)’로 1위 팀 ‘리키몰리 팀 엥슬러(Liqui Moly Team Engstler)’와 점수 차이가 무려 215점이나 난다.

중간순위 5위(48점)는 아우디 RS3 LMS TCR로 출전하고 있는 ‘팀워크 모터스포트(TeamWork Motorsport)’ 팀이다.

‘i30 N TCR’은 지난 4월 5~7일 말레이시아 세팡 서킷에서 개최된 개막전 결승1에서 우승과 준우승을, 결승2에서는 준우승과 3위를 기록했으며, 5월 2~4일 중국 주하이 경기에서는 결승1에서 우승과 준우승, 결승2에서는 우승과 준우승, 3위까지 포디움을 휩쓸어 최고성적을 거둔바 있다.

지난 5월 31일~6월 2일에 치러진 상하이 경기에서는 결승1에서 준우승을, 결승2에서는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했다.

‘TCR 아시아 시리즈’는 말레이시아 개막전과 중국 주하이∙상하이∙저장성 경기에 이어 다음달 마지막 태국 경기까지 3개국에서 총5회 개최되며 매 대회마다 2번의 결승을 진행, 총 10번의 결승성적을 합산해 최종 승자를 가린다.

현대차 ‘i30 N TCR’ 드라이버가 ‘2019 WTCR’ 첫 번째 레이스에서 1, 3등을 동시에 석권한 후, 포디움에서 세레모니를 하는 모습
현대차 ‘i30 N TCR’ 드라이버가 ‘2019 WTCR’ 첫 번째 레이스에서 1, 3등을 동시에 석권한 후, 포디움에서 세레모니를 하는 모습

또한 ‘i30 N TCR’이 글로벌 최정상급 투어링카 대회인 ‘2019 WTCR(World Touring Car Cup)’ 여섯 번째 포르투갈 대회에서 지난 독일 경기에 이어 또다시 우승 하는 쾌거를 거뒀다.

i30 N TCR는 지난 5일부터 7일(현지 시각)까지 포르투갈 빌라 레알 서킷에서 개최된 대회의 첫 번째 레이스에서 1위와 3위를 차지하며 더블 포디움을 달성했다.

빌라 레알 서킷은 2019 WTCR의 개막전이 열린 모로코 마라케시 스트리트 서킷에 이은 두 번째 시가지 서킷으로 도로 폭이 좁은데다 경주차의 최고속도가 230km/h, 평균속도가 145km/h에 달하는 빠른 코스로 구성된 것이 특징이다.

이 때문에 드라이버 기량에 못지않게 경주차의 기본 성능이 중요한 서킷이며 특히 i30 N TCR은 이곳에서 첫 번째 예선과 결승 모두 경쟁차량을 압도하며 전 세계 모터스포츠 팬들에게 고성능 이미지를 알렸다.

이번 대회에는 아우디 RS3 LMS, 폭스바겐 골프 GTi, 혼다 시빅 Type R 등 C세그먼트 고성능 경주차 26대가 출전했다. i30 N TCR은 6일(토요일) 치러진 첫 번째 레이스에서 우승(BRC Hyundai N Squadra Corse 레이싱팀, 노버트 미첼리즈)과 3위(BRC Hyundai N LUKOIL 레이싱팀, 아우구스토 파푸스)에 나란히 오르며 더블 포디움을 차지했다. 또한 BRC Hyundai N LUKOIL 레이싱팀의 니키 캐츠버그 역시 5위를 차지하며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일요일 열린 두 번째와 세 번째 레이스에서는 크고 작은 사고로 인해 좋은 성적을 거두지는 못했다. 두 번째 레이스에서 5위(BRC Hyundai N LUKOIL 레이싱팀, 니키 캐츠버그), 세 번째 레이스에서 9위(BRC Hyundai N Squadra Corse 레이싱팀, 노버트 미첼리즈)에 올랐다..

i30 N TCR은 6월 20~22일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개최된 5차전의 첫 번째 레이스에서도 BRC Hyundai N Squadra Corse 레이싱팀 소속 노버트 미첼리즈가 우승을, BRC Hyundai N LUKOIL 레이싱팀 소속 아우구스토 파푸스가 두 번째 결승에서 3위에 오르는 등 좋은 성적을 거둔 바 있다.

i30 N TCR은 포르투갈 대회 첫 번째 레이스에서의 우승으로 2019 WTCR에서 종합 드라이버 순위에서 상위 선수와의 점수 격차를 좁히며 유럽에서 치러진 상반기 시즌을 마무리했다. 종합 드라이버 순위에서는 노버트 미첼리즈가 37점을 더한 207점을 기록하며 ALL-INKL.COM Munnich Motorsport의 괴리에리(혼다 시빅 Type R, 231점)와의 점수차를 기존 45점에서 24점으로 좁히며 2위를 유지하였다. 

WTCR 대회는 2017년 말 'TCR 인터내셔널 시리즈'와 WTCC(World Touring Car Championship)'가 합쳐져 새롭게 탄생한 대회로 포뮬라원(Formula1),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등과 함께 국제자동차연맹인 FIA(Féderation Internationale de l’Automobile)의 공인 대회 중 하나다.

또한 ‘2019 WTCR’은 유럽, 아시아, 중동 등 총 10개국에서 개최되며 매 대회마다 총 3번의 레이스를 진행하게 되고 연간 펼쳐지는 총 30번의 레이스 결과를 합산해 해당 연도의 우승팀과 드라이버를 가리게 된다.

WTCR 대회의 기본적인 대회 규정은 제조사의 직접 출전은 금하고 제조사의 경주차를 구매한 고객인 프로 레이싱팀이 출전하는 '커스터머 레이싱(Customer Racing)' 카테고리에 해당한다.

현대차의 i30 N TCR 경주차는 이번 ‘2019 WTCR 대회’에 고객 레이싱팀인 'BRC Hyundai N Squadra Corse 레이싱팀'에서 2대가, 'BRC Hyundai N LUKOIL 레이싱팀'에서 2대가 참가하는 등 총 4대가 출전했다.

현대차는 남은 2019년 대회에도 i30 N TCR 경주차를 구매한 고객 레이싱팀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할 예정이다.

2019 WTCR 7라운드는 약 2달간의 여름 휴식기를 거친 후 9월 13일부터 15일(현지시간)까지 중국 닝보에서 열린다.


관련기사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